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검색 옵션

개선문 인근

조인스 검색 결과

| 지면서비스 1-4 / 38건

  • [이하경 칼럼] “재인이 형” “호철이 형”으론 실패한 정권 된다

    [이하경 칼럼] “재인이 형” “호철이 형”으론 실패한 정권 된다 유료

    이하경 주필 재인 대통령을 바라보는 미국의 시선이 심상치 않다. 얼마 전 백악관 참모가 기자들을 불러 “한국에서 대통령 탄핵을 요구하는 시위가 벌어졌는데 알고 있느냐”고 했다. 해리스 ... 주재로 국가안전보장회의(NSC)를 열었다. 가장 위기감을 가져야 할 한국은 유감 표시만 했다. 제가 심각하다. 트럼프는 북·미 관계가 개선되면 주일미군을 강화해 중국을 견제하겠다는 쪽으로 ...
  • [신용호 논설위원이 간다] “장사 안돼 일당도 못 주는데 조국 장관 시키니 더 열 받지예”

    [신용호 논설위원이 간다] “장사 안돼 일당도 못 주는데 조국 장관 시키니 더 열 받지예” 유료

    ... 모습이었다. 신용호 기자 부산은 2012년 19대 총선까지 보수의 땅이었다. 19대 때 재인 대통령이 당선된 정도가 민주당이 기억할 만한 일이다. 그랬던 부산이 20대(2016년) ... 부산국제시장은 추석을 앞두고도 썰렁한 모습이었다. 신용호 기자 13일 오전 11시, 국제시장 인근 아귀찜 가게에서 이태윤(72)씨가 장사 준비를 하고 있었다. 추석날인데도 영업을 할 모양이었다. ...
  • [장세정 논설위원이 간다]"최저임금 인상하면 경기 좋아진다 떠들더니…올해가 최악"

    [장세정 논설위원이 간다]"최저임금 인상하면 경기 좋아진다 떠들더니…올해가 최악" 유료

    ... 소상공인 간담회를 열고 소득주도성장(소주성)의 성공을 장담하며 했던 말이다. 당시 장 실장은 재인 정부 들어 급격한 최저임금 인상(2018년도 16.4%, 2019년도 10.9% 인상)에 ... 대사 신임장을 수여하고 있다. [청와대사진기자단] 장 실장이 방문했던 신림동 '걷고 싶은 화의 거리' 인근 분식점, 정육점(축산 마트), 생활용품 마트를 수소문해 기자가 1년 6개월 ...
  • [월드 인사이트] 파고 높아진 호르무즈 해협…전쟁으로 이어지나

    [월드 인사이트] 파고 높아진 호르무즈 해협…전쟁으로 이어지나 유료

    ... 거꾸로 전개되었다. 이라크 안정화작전에 실패하고 아프간 전쟁이 길어지면서 테헤란의 영향력이 인근 국가로 확산된 것이다. 이란은 결국 이라크, 시리아 그리고 레바논 헤즈볼라로 이어지는 시아파 ... 이란 유권자들은 2013년 대선에서 중도파 하산 로하니를 대통령으로 선출했다. 미국과의 관계 개선을 주장했던 로하니가 대통령에 당선되자마자 오바마는 이란과의 물밑협상을 시작했다. 각고의 노력 ...
  • [리셋 코리아] 유람선 사고, 한국·헝가리 우정 다지는 계기 돼야

    [리셋 코리아] 유람선 사고, 한국·헝가리 우정 다지는 계기 돼야 유료

    ... 수백 명의 헝가리 시민과 한국 교민이 모여 '아리랑'을 부르며 애도의 뜻을 전했다. 강변 인근에선 추모의 꽃을 놓는 현지인들의 발걸음이 이어지고 있다. 우리가 연상하는 헝가리는 동유럽의 ... 평화와 안정의 중요성을 인식해 유엔 등 국제무대에서 우리 입장을 지지한다. 또 정치·경제·통상·화 분야에서 실질적 협력 관계를 이어온 동유럽의 대표적 우호 국가다. 더욱 활발한 화 교류를 ...
  • "서울서 싼 X은 서울이 치워라"···일산의 분노

    "서울서 싼 X은 서울이 치워라"···일산의 분노 유료

    ... 시장 소환' 구호가 적힌 팻말과 풍선이 들려 있었다. 정부가 3기 신도시 계획을 발표한 이후 인근 주민들의 반발이 수그러들 줄 모른다. 3기 신도시는 서울에서 가까운 것이 특징이다. 급등하는 서울 집값을 잡기 위해 서울 접근성을 가장 먼저 고려했기 때문이다. 제는 1, 2기 신도시다. 집값은 떨어지고 출퇴근길은 더 혼잡해질 거라는 우려가 높다. 특히 서울 ...
  • [노트북을 열며] 조현병으로 이름만 바뀐 정신분열증

    [노트북을 열며] 조현병으로 이름만 바뀐 정신분열증 유료

    ... 귀천(歸天)의 시인 천상병(1930~1993)도 한때 이 병원에 있었다. 병원은 지난해 3월 을 닫았다. 사실 병원이 닫은 건 몰랐다. 경남 진주 안인득(42) 방화·살인 사건을 보며 ... 필요하나 정신병원에 대한 부정적인 인식으로….' 주민들은 좋아한다. 청량리서 40년 넘게 산다는 인근 식당 주인은 “집값이 많이 올랐어. 정신병원 없어져 동네가 더 좋아질 거야”라고 했다. 정신 ...
  • [사설] “세금 쓰는 일자리 아니라 세금 내는 일자리 만들어야” 유료

    ... KDI는 '경제동향' 4월호에서 “경기가 점차 부진해지고 있는 것으로 판단된다”고 했다. '개선 추세'에서 지난해 11월 '둔화'로 바꾼 지 5개월 만에 '부진'이라는 표현을 썼다. KDI는 ... 결론이다. 실물 경제도 암울하다. 사무실과 상가에는 불이 꺼졌다. 10% 정도이던 서울 강남대로 인근의 오피스 공실률은 최근 20%에 육박했다. 지난해 자영업 폐업자는 처음으로 100만 명을 넘은 ...
  • 원룸 단지 70% '텅텅'…미래 먹거리 안 보이는 게 더 문제

    원룸 단지 70% '텅텅'…미래 먹거리 안 보이는 게 더 유료

    ... 논설위원이 간다] 현대중공업·GM 떠난 군산의 2년 현대중공업 조선소와 한국GM 공장이 잇따라 을 닫은 군산의 고통이 길어지고 있다. 공장 인근 원룸단지의 공실률은 70%에 이르고 최근 2년 ... 공단의 두 축인 현대중공업 군산조선소와 한국GM 자동차 공장이 각각 재작년 7월과 지난해 2월 을 닫은 후폭풍이다. '중공업' '정공'과 같은 간판을 단 주변의 협력업체들도 한산했다. 주차장이 ...
  • [이현상 논설위원이 간다] 환경단체 표적된 한국 아연 산업의 원류

    [이현상 논설위원이 간다] 환경단체 표적된 한국 아연 산업의 원류 유료

    ... 대구환경운동연합 정수근 생태보존국장은 “석포제련소가 2014년부터 지금까지 수 십건의 불법행위를 한 것은 환경개선 의지가 없다는 방증”이라며 “공장을 옮기거나 닫는 것만이 해결책”이라고 주장하고 있다. 그러나 환경단체 주장에 석포면 주민은 반발하고 있다. 주민들에겐 공장 이전·폐쇄가 생존권이 걸린 제다. 임광길(61) 석포면 현안대책위원장은 “면 주민 2200명 중 80% 이상이 제련소와 직·간접적으로 ...
이전페이지 없음 현재페이지 1 2 3 4 다음페이지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