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검색 옵션

한화이글스

이미지 검색 결과

1-55 / 548건
리스트형 이미지형

  • [IS 대전] "뼈를 깎는 각오로 위기 극복할 것"…한화 공식 사과문 발표

    [IS 대전] "뼈를 깎는 각오로 위기 극복할 것"…한화 공식 사과문 발표

    2020 프로야구 KBO리그 한화이글스와 두산베어스의 경기가 14일 오후 대전 한화생명이글스파크에서 열렸다. 3대 2로 승리한 김태균 등 한화 선수들이 경기 후 그라운드에 서 있다. 대전=김민규 기자 kim.mingyu@joongang.co.kr /2020.06.14/
  • [IS 대전 시선] '정공법'으로 연승 성공한 한화, 이제 더 중요한 숙제 남았다

    [IS 대전 시선] '정공법'으로 연승 성공한 한화, 이제 더 중요한 숙제 남았다

    2020 프로야구 KBO리그 한화이글스와 두산베어스의 경기가 14일 오후 대전 한화생명이글스파크에서 열렸다. 3대 2로 승리한 최원호 감독대행이 이용규 등 한화 선수들을 맞이하고 있다. 대전=김민규 기자 kim.mingyu@joongang.co.kr /2020.06.14/
  • [IS 포커스] 돌파구 안 보이는 경기력…한화, 끝내 역대 최다 18연패 타이

    [IS 포커스] 돌파구 안 보이는 경기력…한화, 끝내 역대 최다 18연패 타이

    2020 프로야구 KBO리그 한화이글스와 두산베어스의 경기가 12일 오후 대전 한화생명이글스파크에서 열렸다. 2대5로 패해 85년 삼미의 18연패와 타이를 이루는 프로야구 역대 최다연패기록을 세운 한화선수들이 경기가 끝난 후 그라운드에 나가 인사를 하고 들어가고 있다. 대전=김민규 기자 kim.mingyu@joongang.co.kr /2020.06.12/
  • [IS 이슈] 무려 14연패 한화, 이젠 1985년 삼미 18연패가 가시권

    [IS 이슈] 무려 14연패 한화, 이젠 1985년 삼미 18연패가 가시권

    2020 프로야구 KBO 리그 한화 이글스와 KIA 타이거즈의 경기가 14일 오후 대전 한화생명이글스파크에서 열렸다.4대1로 승리한 한화 선수들이 경기 후 빈 관중석을 향해 인사하고 있다.대전=김민규 기자 kim.mingyu@joongang.co.kr /2020.05.14/
  • '한화이글스 경기장은 돔 대신 개방형으로', 대전시 방향 잡아

    '한화이글스 경기장은 돔 대신 개방형으로', 대전시 방향 잡아

    지난 4월 21일 대전 한화생명이글스파크에서 열린 프로야구 한화이글스와 삼성라이언즈 경기를 관람온 구름관중들이 각 팀 선수들을 응원하고 있다. 프리랜서 김성태
  • 한화, 부진한 마운드 살리기 위해 코치진 보직 이동

    한화, 부진한 마운드 살리기 위해 코치진 보직 이동

    지난 20일 오후 대전 한화생명이글스파크에서 열린 한화이글스와 롯데자이언츠와의 경기에서 한화 한용덕 감독과 선수들이 밀리터리 유니폼을 입고 국민의례를 하고 있다. 프리랜서 김성태
  • 밀리터리 유니폼에 상이자 시구까지...한화의 호국보훈의 날

    밀리터리 유니폼에 상이자 시구까지...한화의 호국보훈의 날

    호국보훈의 달을 맞아 20일 오후 대전 한화생명이글스파크에서 열린 한화이글스와 롯데자이언츠와의 경기에서 한화 한용덕 감독과 선수들이 밀리터리 유니폼을 입고 국민의례를 하고 있다. 프리랜서 김성태
  • 한화 김태균, 홈런 포함 8루타...KT 시즌 첫승

    한화 김태균, 홈런 포함 8루타...KT 시즌 첫승

    29일 대전 한화생명이글스파크에서 열린 한화이글스와 NC다이노스의 홈 개막경기에 관람온 한화팬들이 열띤 응원하고 하고 있다. 프리랜서 김성태
  • "철도 위 야구장 짓겠다" 대전 한화 홈구장 유치 경쟁

    "철도 위 야구장 짓겠다" 대전 한화 홈구장 유치 경쟁

    전국에서 모인 일명 보살팬(한화이글스 광팬)들이 대전 한화생명이글스파크에서 열린 한화-LG 경기를 관람하며 힘찬 응원을 하고 있다. 프리랜서 김성태
  • '마술사' 호잉 매직 터졌다…한화 단독 2위

    '마술사' 호잉 매직 터졌다…한화 단독 2위

    한화이글스 제라드 호잉이 22일 오후 대전 한화생명이글스파크에서 열린 한화와 두산 베어스와의 4차전 경기, 9회말 투아웃 6대 7로 뒤지고 있는 상황에서 극적인 동점홈런을 날린 뒤 기뻐하고 있다. [프리랜서 김성태]
이전페이지 없음 현재페이지 1 2 3 4 5 6 7 8 9 10 다음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