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v리그 개막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개막 한달, V리그 엇갈린 명암

    개막 한달, V리그 엇갈린 명암 유료

    여자부 최초로 개막 8연승을 질주한 흥국생명. KOVO 제공 V리그 개막 한 달, 각 팀의 명암이 엇갈리고 있다. 흥국생명은 여자부 선두 독주 체제를 더욱 공고히 하고 있다. 여자부 최초로 개막 8연승 중이다. 흥국생명은 승점 22로 2위 IBK기업은행(승점 15)에 크게 앞서 있다. 총 8경기에서 24세트를 따내는 동안 8세트만 뺏겼다. 흥국생명의 독주는 ...
  • 프로배구, 24일부터 수도권 무관중 경기

    프로배구, 24일부터 수도권 무관중 경기 유료

    프로배구 2020~21시즌 V리그가 당분간 관중 없이 경기를 치른다. 한국배구연맹(KOVO)은 "정부가 수도권 사회적 거리두기를 2단계로 격상했기 때문에 V리그도 무관중으로 전환하기로 ... GS칼텍스전은 30%의 관중 입장을 허용한다. 25일 이후에는 수도권과 다른 지역에서 열리는 모든 V리그를 무관중으로 치른다. V리그는 지난달 17일 관중 없이 개막했다. 같은 달 31일부터 경기장 ...
  • 세터 때문에…명세터 출신 감독은 웁니다

    세터 때문에…명세터 출신 감독은 웁니다 유료

    ... 지난 시즌 프로배구 남녀부 1위 우리카드와 현대건설 이야기다. 우리카드는 2019~20시즌 V리그 남자부 정규시즌 정상에 올랐다. 코로나19 탓에 챔피언결정전이 취소됐지만, 창단 후 처음으로 ... 들어 올렸다. 그런 우리카드가 이번 시즌 4위(3승 5패·승점 10)다. 우승 후보로 꼽히던 개막 전 예상은 빗나갔다. 우리카드는 지난 시즌 직후 트레이드를 통해 주전 세터 노재욱(28)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