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ok저축은행 펠리페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V리그 개막, '우승 감독' 김세진 해설위원이 예상한 남자부 판도 "선수 이동 많아…KB손해보험·한국전력 기대"

    V리그 개막, '우승 감독' 김세진 해설위원이 예상한 남자부 판도 "선수 이동 많아…KB손해보험·한국전력 기대" 유료

    ... 전망을 들어봤다. 두 해설위원은 공통점이 지녔다. 창단 팀을 맡아 팀을 정상에 올려놓는 지도력을 발휘했다. 김 해설위원은 OK저축은행의 2014-15, 2015-16시즌 챔피언 결정전 우승을 이끌었다. 이 해설위원은 IBK기업은행 창단 사령탑을 맡아 프로 출범 후 최다인 6년 연속 챔피언결정전을 이끌어, 그 가운데 세 번 우승을 차지했다. 2018-19시즌 ...
  • V리그 개막, '우승 감독' 김세진 해설위원이 예상한 남자부 판도 "선수 이동 많아…KB손해보험·한국전력 기대"

    V리그 개막, '우승 감독' 김세진 해설위원이 예상한 남자부 판도 "선수 이동 많아…KB손해보험·한국전력 기대" 유료

    ... 전망을 들어봤다. 두 해설위원은 공통점이 지녔다. 창단 팀을 맡아 팀을 정상에 올려놓는 지도력을 발휘했다. 김 해설위원은 OK저축은행의 2014-15, 2015-16시즌 챔피언 결정전 우승을 이끌었다. 이 해설위원은 IBK기업은행 창단 사령탑을 맡아 프로 출범 후 최다인 6년 연속 챔피언결정전을 이끌어, 그 가운데 세 번 우승을 차지했다. 2018-19시즌 ...
  • 희비 엇갈린 우카-항공...예상대로 컸던 '차출' 여파

    희비 엇갈린 우카-항공...예상대로 컸던 '차출' 여파 유료

    ... 점이 수확이다. 12월 25일 한국전력전에서는 기대에 미치지 못했던 한성정은 이후 두 경기에서는 외인 펠리페와 득점 쟁탈전을 이끌었다. 조직력 강화와 공격 옵션 다양화를 이뤘다. 다른 팀도 크고 작은 여파가 있었다. 6연승을 노리던 현대캐피탈은 3일 열린 OK저축은행전에서 패했다. 차출 선수가 없는 OK저축은행은 상대전 연패를 허락하지 않았다. 브레이크 전 세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