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k리그 복귀전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이미지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심동운 이어 이번엔 강상우, 전역자 돌아오면 강해지는 포항

    심동운 이어 이번엔 강상우, 전역자 돌아오면 강해지는 포항 유료

    3일 2020 K리그 원 파이널 A그룹 24라운드 포항 스틸러스와 전북 현대의 경기 모습. 포항 송민규가 골 세레머니를 하고 있다. 대한축구협회제공 포항 스틸러스가 전역자의 합류 이후 폭발적인 상승세를 기록 중이다. 포항은 3일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1(1부리그) 2020' 24라운드 전북 현대와의 경기에서 송민규(21)의 결승골에 힘입어 1-0 승리를 ...
  • 조원희 “아들은 내가 프리미어리그 가는 줄 알더라”

    조원희 “아들은 내가 프리미어리그 가는 줄 알더라” 유료

    ... “현역 때보다 몸 상태가 더 좋은데?” 유튜버 겸 트레이너로 활동하다 지난달 프로축구 K리그2(2부) 수원FC에 입단하며 현역 선수로 컴백한 조원희(37)가 축구인들에게 종종 들은 말이다. ... 대단하다. 충분히 할 수 있다”고 힘을 줬다. 조원희는 1일 안산 그리너스전에 선발 출전해 현역 복귀전을 치렀다. 그는 “아들은 아빠가 프리미어리그(위건)에 복귀하는 줄 알고 있더라”며 웃었다. ...
  • 조원희 “아들은 내가 프리미어리그 가는 줄 알더라”

    조원희 “아들은 내가 프리미어리그 가는 줄 알더라” 유료

    ... “현역 때보다 몸 상태가 더 좋은데?” 유튜버 겸 트레이너로 활동하다 지난달 프로축구 K리그2(2부) 수원FC에 입단하며 현역 선수로 컴백한 조원희(37)가 축구인들에게 종종 들은 말이다. ... 대단하다. 충분히 할 수 있다”고 힘을 줬다. 조원희는 1일 안산 그리너스전에 선발 출전해 현역 복귀전을 치렀다. 그는 “아들은 아빠가 프리미어리그(위건)에 복귀하는 줄 알고 있더라”며 웃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