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WBC

통합 검색 결과

뉴스

동영상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꿈을 이룬 한선태의 또 다른 목표, 그리고 메시지

    꿈을 이룬 한선태의 또 다른 목표, 그리고 메시지 유료

    ... 잘 알려져 있듯 한선태는 비야구인 출신이다. 자신을 제외한 나머지 프로 선수들과 달리 늦게 야구에 입문했다. 중학교 3학년에 재학 중이던 2009년 한국 대표팀의 월드베이스볼클래식(WBC) 대회를 보고 뒤늦게 야구에 매력에 푹 빠져, 야구부 입단을 노크했다. 하지만 고교 시절 "야구를 시작하기엔 너무 늦었다"는 이유로 테스트 기회조차 거부당했다. 독립구단 입단 테스트에 나섰지만 ...
  • 미국 지도자 연수 떠난 이범호, "선수별 맞춤형 코칭이 목표"

    미국 지도자 연수 떠난 이범호, "선수별 맞춤형 코칭이 목표" 유료

    ... 느낌"이라며 "아직은 어떤 것을 해야 하는지 우왕좌왕하고 있다"고 쑥스러워했다. 메이저리그 구단 연수는 늘 이 코치가 품고 있던 희망이었다. 2006년과 2009년 월드베이스볼클래식(WBC)에서 메이저리그 구장을 둘러 본 기억이 아직 생생하다. 이 코치는 "그때부터 미국에서 야구를 배워보고 싶다는 생각을 해왔다. 미국 선수들은 어떤 생각을 하는지 궁금했다"며 "문화가 다른 ...
  • 태극마크 희망은 당당, 류현진 맞대결은 담담

    태극마크 희망은 당당, 류현진 맞대결은 담담 유료

    ... 대표도 못 했다. 이루고 싶은 꿈 중 하나가 국가대표”라고 말했다. 그러나 2020 도쿄올림픽 역시 MLB 선수는 출전이 어렵다. 대신 MLB가 주최하는 2021년 월드 베이스볼클래식(WBC)이 최지만에게 기회다. 그는 “3월에 열리는 대회라 캠프 기간과 겹친다. 팀 사정에 따라야겠지만 나가고 싶다”고 말했다. 최지만은 지난해 127경기에 나와 타율 0.261(410타수 107안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