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SM엔터테인먼트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17세 데뷔' 故구하라, 굴곡졌던 11년 연예계 활동 [종합]

    '17세 데뷔' 故구하라, 굴곡졌던 11년 연예계 활동 [종합] 유료

    ... 몸담으며 만능엔터테이너로 활약했다. 노래, 예능, 연기 등 분야를 가리지 않고 도전하며 자신의 한계를 깨왔다. 1991년 광주광역시에서 태어난 구하라는 전주예고 재학 중 서울로 상경해 엔터테인먼트의 문을 두드렸다. SM오디션에서 외모짱 부문 3위로 뽑혀 연습생 생활을 시작했다가 DSP미디어에서 카라 새 멤버로 캐스팅돼 세 달만에 빠르게 데뷔했다. 바비인형과 닮은 외모로 초등학생 시절부터 ...
  • 방탄소년단 상표권 침해 사례 급증…유사 상품 주의보

    방탄소년단 상표권 침해 사례 급증…유사 상품 주의보 유료

    ... 대응에 적극적으로 나섰다. 지난 1999년 아이돌 최초로 S.E.S가 상표를 출원한 이후 2019년 6월 말까지 약 20년간 연예기획사의 상표출원 건수는 4794건에 이른다. 이 가운데 SM엔터테인먼트가 절반 가량을 차지하고 있으며 빅히트엔터테인먼트는 이달까지 681건에 대한 상표권을 행사 중이거나 출원을 대기하고 있다. 빅히트가 지난 4일 신청한 상표는 방탄소년단 멤버의 얼굴을 캐릭터화한 ...
  • [이슈IS] "방관은 안 돼"…故설리에 자성의 목소리 낸 김동완·유아인

    [이슈IS] "방관은 안 돼"…故설리에 자성의 목소리 낸 김동완·유아인 유료

    ... 회원(사) 소속 아티스트들과 함께 진행했지만 흐지부지 끝났던 것에 큰 아쉬움을 내비쳤다. 지속적인 선플 달기 운동이 이뤄졌다면 지금의 안타까운 상황은 없었을 것이라며 "본 협회는 회원(사) SM엔터테인먼트 소속 아티스트 故설리의 안타까운 일에 직면했다. 더 이상 이러한 일들을 좌시하지 않을 것이며, 사이버 언어폭력(악플) 및 악플러 근절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설리가 생전 악플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