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SAR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황응수·정희진의 미래를 묻다] 백신 기술 확보에는 '축적의 시간' 필요하다

    [황응수·정희진의 미래를 묻다] 백신 기술 확보에는 '축적의 시간' 필요하다 유료

    ━ 뒤처진 코로나19 백신 개발, 한국의 선택은 황응수 대한백신학회 회장 구세주가 나타난 듯했다. 지난달 중순께 전 세계 주식시장에 다시 불이 붙었다. 미국·한국·일본 등의 주가가 사상 최고치를 뚫었다. 주인공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개발. 미국 화이자·모더나, 유럽의 아스트라제네카 등이 잇따라 백신 개발에 성공했다고 발표했다....
  • [황응수·정희진의 미래를 묻다] 백신 기술 확보에는 '축적의 시간' 필요하다

    [황응수·정희진의 미래를 묻다] 백신 기술 확보에는 '축적의 시간' 필요하다 유료

    ━ 뒤처진 코로나19 백신 개발, 한국의 선택은 황응수 대한백신학회 회장 구세주가 나타난 듯했다. 지난달 중순께 전 세계 주식시장에 다시 불이 붙었다. 미국·한국·일본 등의 주가가 사상 최고치를 뚫었다. 주인공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개발. 미국 화이자·모더나, 유럽의 아스트라제네카 등이 잇따라 백신 개발에 성공했다고 발표했다....
  • 집콕 부부싸움 늘자, 아이들도 '코로나 블루' 멍든다

    집콕 부부싸움 늘자, 아이들도 '코로나 블루' 멍든다 유료

    지난 3월 개학이 미뤄진 초등학생 A군은 집에 머무는 시간이 길어지면서 부모가 싸우는 모습을 자주 보게 됐다. 부모도 아이 앞에서 싸우는 모습을 보이지 않으려 했지만 그리되지 않았다. A군이 학교에 가지 않고 아버지가 재택 근무를 하게 되면서 가사와 양육 부담이 늘어 부부 다툼이 덩달아 늘었다. 부모의 잦은 다툼에 불안감을 느낀 A군은 4월 말 서울생명의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