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PGA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JTBC 골프, 내년부터 PGA 투어도 중계

    JTBC 골프, 내년부터 PGA 투어도 중계 유료

    JTBC 골프가 내년부터 PGA 투어 TV 방송권과 디지털 플랫폼 방영권을 확보했다. JTBC 골프가 내년부터 PGA 투어의 독점적인 TV 방송권과 디지털 플랫폼 방영권을 확보했다.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한국프로골프(KPGA) 코리안투어 등에 이어 PGA 방송권까지 확보해 명실상부한 국내 최고 골프 채널의 면모를 더 다질 수 있게 됐다. JTBC 골프는 ...
  • JTBC골프, PGA투어 내년부터 독점 중계

    JTBC골프, PGA투어 내년부터 독점 중계 유료

    JTBC골프 JTBC골프가 2020년부터 미국프로골프(PGA) 투어를 중계한다. JTBC골프는 4일 PGA 투어 전 세계 중계권을 보유한 미국 디스커버리사와의 파트너십 계약을 공식 발표했다. PGA 투어는 JTBC골프를 비롯한 계열사 채널, 웹사이트, 모바일 앱 등 다양한 플랫폼을 통해 중계된다. PGA 투어 일반 대회뿐 아니라 제5의 메이저 대회로 불리는 ...
  • 고진영 35억, 김세영 32억…여자 골퍼 상금이 커졌다

    고진영 35억, 김세영 32억…여자 골퍼 상금이 커졌다 유료

    ... 1위 임성재(왼쪽 아래)에는 못 미친다. [중앙포토] 여자 골프 세계 1위 고진영(24)이 올해 한국 여자 골프 선수 중 가장 많은 상금을 벌어들인 것으로 나타났다. 미국 프로골프(PGA) 투어 2018~19시즌 신인왕 임성재(21)와 견줘도 큰 차이가 없었다. 1일 한·미·일 여자 골프 시즌이 모두 끝났다. 여자 골퍼들은 한 해 동안 얼마나 벌었을까. 역시 LPGA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