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KPGA 개막전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2002년생 김주형, 남자 골프 '비타민'

    2002년생 김주형, 남자 골프 '비타민' 유료

    김주형 “어린 나이에 어떻게 그런 대담한 플레이를….” “최경주를 보는 듯했다.” 5일 한국 프로골프(KPGA) 코리안투어 개막전 부산경남오픈이 끝난 뒤, 우승한 이지훈(34) 못지 않게 준우승한 김주형(18·사진)에게 스포트라이트가 쏟아졌다. 김주형은 두둑한 배짱과 나이답지 않은 경기 운영으로 승부를 연장으로 끌고 갔고, 코리안투어 역대 최연소 우승와 사상 ...
  • 2002년생 김주형, 남자 골프 '비타민'

    2002년생 김주형, 남자 골프 '비타민' 유료

    김주형 “어린 나이에 어떻게 그런 대담한 플레이를….” “최경주를 보는 듯했다.” 5일 한국 프로골프(KPGA) 코리안투어 개막전 부산경남오픈이 끝난 뒤, 우승한 이지훈(34) 못지 않게 준우승한 김주형(18·사진)에게 스포트라이트가 쏟아졌다. 김주형은 두둑한 배짱과 나이답지 않은 경기 운영으로 승부를 연장으로 끌고 갔고, 코리안투어 역대 최연소 우승와 사상 ...
  • 이지훈 '버디 쇼'…김주형 '10대 돌풍' 잠재워

    이지훈 '버디 쇼'…김주형 '10대 돌풍' 잠재워 유료

    KPGA 코리아 투어 개막전 부산경남오픈에서 연장 끝에 우승한 이지훈(오른쪽)이 축하 물세례를 받으며 환호하고 있다. [사진 KPGA] 5일 경남 창원 아라미르 골프 앤 리조트. 한국 ... 대회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예정보다 3개월 뒤늦게, 코리안투어 개막전으로 열렸다. 출전 선수가 156명일 만큼 열기가 뜨거웠다. 그리고 드라마 같은 승부가 펼쳐졌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