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IS 포커스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IS 포커스] 위기를 기회로 바꾼 NC, 2018년 12월 11일의 선택

    [IS 포커스] 위기를 기회로 바꾼 NC, 2018년 12월 11일의 선택 유료

    지난 2018년 겨울 FA 최대어 양의지를 영입한 NC. 이적 첫 해 부터 시작된 '양의지 효과'는 올해 정규시즌 우승까지 이어졌다. 사진은 지난 24일 LG전 홈런을 기록하고 동료들의 축하를 받는 양의지의 모습. NC 제공 과감한 베팅으로 위기를 기회로 바꿨다. 창단 첫 정규시즌 우승을 차지한 NC의 얘기다. 2018시즌 NC는 악몽 같...
  • [IS 포커스] 아프고 부진하고…선발 초토화 NC, 단기전 자신 있나

    [IS 포커스] 아프고 부진하고…선발 초토화 NC, 단기전 자신 있나 유료

    굳건히 선두 자리를 지키고 있는 NC. 하지만 마이크 라이트와 구창모가 부진과 부상으로 선발 마운드의 무게감이 크게 떨어졌다. IS포토 NC는 최근 페이스가 오락가락하다. 지난 8일부터 시즌 6연패를 당했다. 9일에는 케이시 켈리(LG)에게 완봉패를 당하며 연속 경기 득점 행진이 '144경기'에서 막을 내렸다. 하지만 NC의 선두 자리는 여전히 굳건하다. ...
  • [IS 포커스] 러프와 결별한 결단, '악수'가 된 삼성의 선택

    [IS 포커스] 러프와 결별한 결단, '악수'가 된 삼성의 선택 유료

    ... 자원으로 살라디노를 영입했지만 부상으로 조기 퇴출당했고 뒤이어 영입한 팔카도 팀에 큰 보탬이 되지 않고 있다. 러프는 삼성에서 뛴 3년 동안 연평균 29홈런, 117타점을 혼자서 책임졌다. IS 포토 결과적으로 악수(惡手)가 됐다. 외국인 타자를 바꾼 삼성의 결단이 통하지 않았다. 삼성은 지난 시즌이 끝난 뒤 외국인 타자 다린 러프(34)와 결별했다. 러프는 2017년 KBO리그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