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FA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K리그 더비 역사에 추가된 20200526, 그리고 K리그의 더비들

    K리그 더비 역사에 추가된 20200526, 그리고 K리그의 더비들 유료

    ... 더비'의 한 페이지를 새로 쓴 것은 분명하다. 물론 이전에도 '연고 이전 더비'는 벌어진 적이 있다. 마찬가지로 연고지 이전의 역사를 가진 FC 서울과 FC 안양이 2017년 4월 19일 FA컵 32강전에서 13년 만에 첫 맞대결을 치른 적이 있다. 이 경기에선 서울이 2-0으로 안양을 꺾었고, 이후 아직까지 두 번째 대결은 이뤄지지 않았다. 1983년 출범 후 어느덧 38년째를 ...
  • [단독인터뷰]불투이스, 아약스 코치의 '사위'가 K리그를 지배하는 방법

    [단독인터뷰]불투이스, 아약스 코치의 '사위'가 K리그를 지배하는 방법 유료

    ... 도약할 수 있었다. 또 그로 인해 한국과 네덜란드는 축구로 맺은 끈끈한 인연을 이어가고 있다. 네덜란드에서도 히딩크 감독은 영웅이다. 아인트호벤 감독으로 리그 6회 우승, 네덜란드의 FA컵인 KNVB컵 우승 4회 그리고 UCL 전신인 유러피언컵에서 1회 우승을 차지했다. 1998 프랑스 월드컵에서는 네덜란드 대표팀을 이끌고 4강에 진출하기도 했다. 그렇다면 네덜란드 축구인이 ...
  • LG 타자 잔혹사 끊은 라모스

    LG 타자 잔혹사 끊은 라모스 유료

    ... 선수들에게는 항상 존댓말을 사용한다. 대화 끝에 우리말로 "~다" 혹은 "~요"자를 꼭 붙인다. 선수들의 얘기를 종합하면 실생활에 필요한 한국어를 습득해 사용하고 있다고 한다. 팀 동료의 FA(프리에이전트) 계약 소식을 듣고선, 자신보다 연봉이 더 높자 "그럼 형님이다"고 말해 웃음을 안기기도 했다. 취재진과 인터뷰를 할 때도 늘 마지막엔 "감사합니다"라고 인사하고, 동료들에게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