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EV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잇따른 전기차 리콜…K배터리 안전성 도마 올라

    잇따른 전기차 리콜…K배터리 안전성 도마 올라 유료

    지난달 17일 경기도 남양주에서 충전 중 불 난 코나 전기차(EV). 남양주소방서 제공 국내는 물론 해외에서 전기차 리콜(자발적 시정조치) 사태가 잇따르고 있다. 핵심 부품인 배터리에서 화재 사고가 속출하고 있어서다. 우려되는 점은 불이 난 전기차의 배터리 가운데 LG화학·삼성SDI 등 한국산 제품이 유독 많다는 점이다. 업계는 계속되는 리콜 사태에 'K배터리'의 ...
  • 전기차 화재에 잇단 리콜…K 배터리, 시험대 올랐다

    전기차 화재에 잇단 리콜…K 배터리, 시험대 올랐다 유료

    ... 화재 빈도가 내연기관차에 비해 높지도 않지만, 전기차 안전성 논란 자체가 배터리 업계에 악재로 직결될 수밖에 없기 때문이다. GM은 지난 14일 2017~2019년 생산한 쉐보레 볼트EV 6만8000여대를 자발적으로 리콜한다고 밝혔다. 미국 도로교통안전국(NHTSA)이 볼트EV 화재 3건에 대해 조사에 착수하자 추가 화재 발생을 우려해 선제적으로 리콜 방침을 발표한 것이다. ...
  • 전기차 화재에 잇단 리콜…K 배터리, 시험대 올랐다

    전기차 화재에 잇단 리콜…K 배터리, 시험대 올랐다 유료

    ... 화재 빈도가 내연기관차에 비해 높지도 않지만, 전기차 안전성 논란 자체가 배터리 업계에 악재로 직결될 수밖에 없기 때문이다. GM은 지난 14일 2017~2019년 생산한 쉐보레 볼트EV 6만8000여대를 자발적으로 리콜한다고 밝혔다. 미국 도로교통안전국(NHTSA)이 볼트EV 화재 3건에 대해 조사에 착수하자 추가 화재 발생을 우려해 선제적으로 리콜 방침을 발표한 것이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