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E300h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이미지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너도나도 '수소'…대기업, 시장 선점 경쟁 본격화

    너도나도 '수소'…대기업, 시장 선점 경쟁 본격화 유료

    현대차 H강동 수소충전소에 수소전기차 넥쏘가 정차된 모습. 현대차 제공 국내 대기업들이 수소 사업 진출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세계적인 이산화탄소 감축 요구로 친환경에너지 수요가 증가하는 ... 연간 3만톤 규모 액화 수소 생산설비를 건설해 수도권 지역에 수소를 공급할 계획이다. SK E&S는 연간 300만톤 이상 LNG(액화천연가스)를 직수입하는 국내 최대 LNG 사업자란 장점을 ...
  • [자동차] 듀얼 모터, 대용량 배터리, 미래지향적 디자인으로 국내서도 인기

    [자동차] 듀얼 모터, 대용량 배터리, 미래지향적 디자인으로 국내서도 인기 유료

    국내 전기차 판매 3위에 오른 아우디의 전기차 e-트론 55 콰트로. 아우디는 전기차 고객만을 위한 혜택과 인프라를 구축 중이다. [사진 아우디] 아우디의 순수 전기차 e-트론이 국내를 ... 360마력(265kW), 57.2㎏f·m의 최대 토크를 낸다. 부스트 모드를 사용하면 408마력(300kW)과 67.7㎏f·m로 확대된다. 최고 속도는 200㎞/h(안전제한속도), 정지 상태에서 ...
  • [안민구 기자의 온로드] "테슬라 게 섰거라"… 독일산 전기차, 아우디 e-트론

    [안민구 기자의 온로드] "테슬라 게 섰거라"… 독일산 전기차, 아우디 e-트론 유료

    아우디의 첫 순수 전기차 '아우디 e-트론 55 콰트로'가 도로 위를 질주하고 있다. 아우디코리아 제공 아우디가 전기차 시장에 뛰어들었다. 국내 최초로 사이드미러가 없는 양산형 전기차 ... 360마력(265kW)과 최대토크 57.2kg·m의 힘을 낸다. 부스트 모드 사용 시 각각 408마력(300kW)과 67.7kg.m로 향상된다. 고급 스포츠카에 맞먹는 수준이다. 100km/h까지 가속하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