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DJP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중앙시평] 어느 당이 선거에서 이길까?

    [중앙시평] 어느 당이 선거에서 이길까? 유료

    ... 측근들이 가신그룹을 이루어 3김을 보좌하며 국민의 평가를 받았다. 그러나 3김 이후의 선거는 인물싸움이라기보다 진영싸움의 성격이 짙어졌다. 그 과도기가 김대중 시대였다. 김 전 대통령은 DJP 연대를 통해 호남과 충청을 묶어 진보정치의 막을 열었다. 매우 복고적인 방법으로 새로운 진영정치 시대를 연 것이다. 노무현 대통령 이후에는 지역 기반의 중요성이 현저하게 퇴색하고 진영대립의 ...
  • 박찬종 “야권 단일후보 내세우지 않으면, 여당에 무조건 필패” 유료

    ... 하든 어쨌든 간에 야권에서 연합해서 단일 후보를 내세워야 한다.” 95년 지방선거는 3자 구도로 치러졌지만 제1야당의 후보인 조순이 당선됐다. “그건 조순과 나와의 싸움이 아닌 DJP연합과 나의 싸움이었다. DJ와 JP는 내가 서울시장에 당선될 경우 다음 대선에서 자신들의 가장 유력한 경쟁자가 될 것으로 봤다. 그래서 선거 전에 DJ는 당시 문희상 의원을, JP는 김용채 ...
  • "3파전도 이긴다"는 김종인, 박원순 잊고 박찬종만 떠올렸다

    "3파전도 이긴다"는 김종인, 박원순 잊고 박찬종만 떠올렸다 유료

    ... 앞둔 김대중(DJ) 전 대통령의 지원을 받았던 조 후보는, 선거 나흘 전 충청 지역의 맹주였던 자민련 김종필(JP) 총재의 공개 지지까지 끌어냈다. 1997년 대선을 앞두고 성사된 이른바 DJP(김대중ㆍ김종필) 연합에 앞서 두 사람이 조 후보 지지로 한 배를 탄 셈이다. 1995년 야권의 상황과 달리 현재 야권엔 선거의 큰 흐름을 좌지우지할 만한 거물 정치인이 없다. 당시 민주당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