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BMW 레이디스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유소연 “내게 더 관대해지자” 스스로 주문

    유소연 “내게 더 관대해지자” 스스로 주문 유료

    ... 1위까지 올랐던 유소연이 힘든 시즌을 보내고 있다. 그는 '나 자신에게 좀 더 관대해지겠다“고 했다. [AFP=연합뉴스] 지난 달 말 국내에서 열린 미국 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BMW 레이디스 챔피언십. 8월부터 출전한 3개 대회에서 연속 컷 탈락하는 부진에 빠졌던 유소연(29)은 대회를 앞두고 스윙 코치인 카메론 맥코멕(미국)을 한국까지 초청해 스윙을 점검했다. 큰 시험을 ...
  • 유소연 “내게 더 관대해지자” 스스로 주문

    유소연 “내게 더 관대해지자” 스스로 주문 유료

    ... 1위까지 올랐던 유소연이 힘든 시즌을 보내고 있다. 그는 '나 자신에게 좀 더 관대해지겠다“고 했다. [AFP=연합뉴스] 지난 달 말 국내에서 열린 미국 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BMW 레이디스 챔피언십. 8월부터 출전한 3개 대회에서 연속 컷 탈락하는 부진에 빠졌던 유소연(29)은 대회를 앞두고 스윙 코치인 카메론 맥코멕(미국)을 한국까지 초청해 스윙을 점검했다. 큰 시험을 ...
  • 3차 연장서 웃은 장하나, 우승 세리머니는 '엄지 척'

    3차 연장서 웃은 장하나, 우승 세리머니는 '엄지 척' 유료

    ... 가수 홍진영의 엄지 척 춤을 딴 우승 세리머니를 보여주고 있다. 장하나는 '내 인생 최고의 순간을 보냈다“고 말했다. 송봉근 기자 장하나(27)가 미국 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BMW 레이디스 챔피언십 초대 우승자의 영예를 안았다. 3차 연장 끝에 재미교포 대니얼 강(27)을 꺾고 '엄지 척' 세리머니를 펼쳤다. 장하나는 27일 부산 기장군 LPGA 인터내셔널 부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