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6000원 백반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뻔한 쌀국수는 이제 잊어라…라오스 생면, 미얀마 한상차림

    뻔한 쌀국수는 이제 잊어라…라오스 생면, 미얀마 한상차림 유료

    ... 미얀마-화려한 한상차림 인천 부평구에 자리한 식당 '브더욱글로리'에서 맛본 미얀마 정식. 우리네 백반 정식과 닮았다. 미얀마 음식은 다른 동남아 국가 음식과 공통분모가 가장 적다. 커리와 국수를 ... 정식(8000원)을 주문하면 제법 실한 한 상이 차려진다. 미얀마인이 아침에 즐겨 먹는 모힝가(6000원)도 별미다. 메기로 육수를 낸 쌀국수다. 충북 옥천에서 먹는 생선 국수가 떠오른다. 비린 맛이 ...
  • One fish, two fish, salted guts of a hairtail fish: It's not just jeoneo in Buan County, where all manner of seafood is served up 유료

    ... 봐도 상한 놈을 찾아. 반평생 백합만 만졌거든.” 곰삭힌 세월의 맛 곰소항 식당가의 젓갈 백반. 밴댕이젓을 밥에 올렸다. 부안은 짭조름한 감칠맛으로 기억되는 고장이다. 명품으로 인정받는 ... 정도 말리면 먹기 좋은 상태가 된다. 7~8마리씩 줄줄이 매달아 파는데 한 줄에 5000~6000원을 받는다. 곰소항 인근 식당 '개미궁'에 들러 풀치 백반(2인분 2만원)을 시켰다. 큼지막한 ...
  • 대가리부터 뜯는 전어구이, 가을을 통째로 맛보다

    대가리부터 뜯는 전어구이, 가을을 통째로 맛보다 유료

    ... 봐도 상한 놈을 찾아. 반평생 백합만 만졌거든.” 곰삭힌 세월의 맛 곰소항 식당가의 젓갈 백반. 밴댕이젓을 밥에 올렸다. 부안은 짭조름한 감칠맛으로 기억되는 고장이다. 명품으로 인정받는 ... 정도 말리면 먹기 좋은 상태가 된다. 7~8마리씩 줄줄이 매달아 파는데 한 줄에 5000~6000원을 받는다. 곰소항 인근 식당 '개미궁'에 들러 풀치 백반(2인분 2만원)을 시켰다. 큼지막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