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6이닝 6피안타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33세65일 '선발' 데뷔전…양현종의 강렬한 '8K' 임팩트

    33세65일 '선발' 데뷔전…양현종의 강렬한 '8K' 임팩트 유료

    ...·텍사스)이 메이저리그(MLB) '선발' 데뷔전 꿈을 이뤄냈다. 양현종은 6일(한국시간) 미국 미네소타주 미니애폴리스 타깃필드에서 열린 미네소타 원정 경기에 선발 등판해 3⅓이닝 4피안타(1피홈런) 8탈삼진 1실점을 기록했다. 1-1로 맞선 4회 말 1사 만루에서 교체됐고 텍사스는 3-1로 승리했다. 승패 없이 물러난 양현종의 시즌 평균자책점은 2.08에서 ...
  • 팀 승리 위해 2승 미룬 김광현

    팀 승리 위해 2승 미룬 김광현 유료

    ...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 김광현(33)이 호투했다. 하지만 5회 이전에 마운드를 내려가 승리투수는 되지 못했다. 김광현은 6일(한국시각) 미국 세인트루이스 부시스타디움에서 열린 메이저리그(MLB) 뉴욕 메츠와 더블헤더 1차전에 선발 등판했다. 4이닝 2피안타 3볼넷 2탈삼진 1실점 한 김광현은 2-1로 앞선 4회 말 타석에서 대타로 교체됐다. 5회를 채우지 않아 ...
  • 팀 승리 위해 2승 미룬 김광현

    팀 승리 위해 2승 미룬 김광현 유료

    ...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 김광현(33)이 호투했다. 하지만 5회 이전에 마운드를 내려가 승리투수는 되지 못했다. 김광현은 6일(한국시각) 미국 세인트루이스 부시스타디움에서 열린 메이저리그(MLB) 뉴욕 메츠와 더블헤더 1차전에 선발 등판했다. 4이닝 2피안타 3볼넷 2탈삼진 1실점 한 김광현은 2-1로 앞선 4회 말 타석에서 대타로 교체됐다. 5회를 채우지 않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