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2019이희호 여사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DJ “아내 없었다면 나도 없었다”…이희호 여사, 영원한 동지 곁으로

    DJ “아내 없었다면 나도 없었다”…이희호 여사, 영원한 동지 곁으로 유료

    이희호 1922~2019 이희호 여사가 향년 97세로 별세했다. 사진은 2016년 이 여사의 모습. [중앙포토] 이희호 여사는 대개 '김대중 전 대통령(DJ)의 부인'으로 기억되지만 그의 삶의 궤적을 추적해보면 강인한 사회운동가이자 여성운동가를 만나게 된다. DJ가 이룬 민주화 운동의 업적에서 이 여사의 지분은 적지 않다. 1922년 태어난 이 여사는 ...
  • [장세정의 시선] '설익은 노벨상'보다 '비핵화 평화상'을 받자

    [장세정의 시선] '설익은 노벨상'보다 '비핵화 평화상'을 받자 유료

    ... 유엔난민기구(UNHCR)가 나란히 올랐다. 다만 지난 5월 미국 하원의원 18명이 트럼프를 2019년 평화상 후보로 추천해 올해는 건너뛸 수도 있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오른쪽)과 김정은 ... 대통령은 평화상에 대해 담담한 태도를 이미 내비쳤다. 판문점 회담 직후 고 김대중 대통령의 부인 이희호 여사가 "큰일을 하셨다. 노벨평화상을 받으시라"고 축전을 보내자 문 대통령은 "노벨상은 트럼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