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16대 국회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김정하의 시시각각]'야당 법사위원장'이 순리다

    [김정하의 시시각각]'야당 법사위원장'이 순리다 유료

    국회 법사위원장 자리를 놓고 1년 만에 또다시 여야가 충돌하고 있다. 지난해 더불어민주당이 국회 관례를 깨고 여당임에도 법사위원장을 차지하면서 여야 관계가 파탄 났다. 야당이 “법사위원장을 ... 법사위원장은 야당이 맡는 게 순리라고 본다. 왜 그런가. 첫째, 권력 분점 취지에 입각한 국회 관례를 존중할 필요가 있기 때문이다. 16대 국회부터 국회의장과 법사위원장은 여야가 나눠 맡아왔다. ...
  • [삶과 추억] “바다는 어떤 물도 가리지 않는다” 3김과 두루 손잡은 협치의 거목

    [삶과 추억] “바다는 어떤 물도 가리지 않는다” 3김과 두루 손잡은 협치의 거목 유료

    ... 이한동 총리. [중앙포토] 1981년 당시 여당인 민정당 소속으로 고향인 경기 포천에서 당선돼(11대) 16대까지 내리 6선을 했다. 여당의 원내총무(현 원내대표)·사무총장·정책위의장 등 당 3역을 두루 지냈고, 노태우 정부 내무부 장관과 김영삼 정부 때 국회 부의장을 역임했다. 의원 시절 고인의 신조는 '아무리 어려운 협상도 대화를 통해 여야 간 타협을 끌어내야 ...
  • 운동권 출신 86세대 첫 당대표

    운동권 출신 86세대 첫 당대표 유료

    ... 전진해야” 1999년 고 김대중 전 대통령의 '젊은 피' 수혈로 정계에 입문했다. 2000년 16대 총선 때 37세의 나이로 국회에 입성해 18대까지 내리 3선을 했다. 2010년 지방선거에선 ... 꺾어 정치적 체급을 키웠다. 4년 후 인천시장 재선에 실패했지만 2016년 20대 총선에서 국회 재입성에 성공했고, 지난해 총선에서 5선 고지를 밟았다. 계파색이 옅었던 송 대표가 범친문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