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히말라야 14좌 베이스캠프를 가다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영원한 찰나 … 히말라야가 내게 던져 준 화두

    영원한 찰나 … 히말라야가 내게 던져 준 화두 유료

    ... 사람과 자연을 담았다. 그중 일부는 지난 2012년 7월부터 지난달까지 본지 week& 섹션 '히말라야 14좌 베이스캠프를 가다' 시리즈에서 매달 소개됐다. 산악계에선 국내 사진가 중에 히말라야 ... 베이스캠프(5300m)를 찾은 이창수 사진작가. [사진 이창수] “재작년 8월쯤인가, K2 베이스캠프를 거쳐 곤도고라(5700m)라는 눈 언덕을 넘었어요. 히말라야 트레킹 코스 중 가장 험하다는 ...
  • 빙하 · 설산 1200㎞ 레이스 천국과 지옥이 번갈아 왔다 유료

    히말라야 14좌 베이스캠프를 가다'를 진행하는 동안 착용한 아웃도어 브랜드 '밀레'의 옷과 신발. '올라가지 말고 걷자.' 히말라야 14좌 베이스캠프 트레킹은 인간의 본능인 '걷자'를 모토로 삼은 기획이었다. 14좌 베이스캠프는 해발 4130~5300m에 있다. 베이스캠프까지 가려면 걷는 기간만 보통 1주일 걸린다. 내려오는 길 역시 그렇다. 길에는 고달픈 ...
  • 빙하 · 설산 1200㎞ 레이스 천국과 지옥이 번갈아 왔다 유료

    히말라야 14좌 베이스캠프를 가다'를 진행하는 동안 착용한 아웃도어 브랜드 '밀레'의 옷과 신발. '올라가지 말고 걷자.' 히말라야 14좌 베이스캠프 트레킹은 인간의 본능인 '걷자'를 모토로 삼은 기획이었다. 14좌 베이스캠프는 해발 4130~5300m에 있다. 베이스캠프까지 가려면 걷는 기간만 보통 1주일 걸린다. 내려오는 길 역시 그렇다. 길에는 고달픈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