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흥국생명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KGC인삼공사 정식 감독된 이영택 "선수들 덕분이다"

    KGC인삼공사 정식 감독된 이영택 "선수들 덕분이다"

    ... 부족한 젊은 지도자인데 시즌이 끝나기 전에 구단에서 믿어주셔서 감사하다. 선수들이 잘 해준 덕분"이라고 말했다. 축하받을 일이지만 이영택 감독의 목소리엔 아쉬움이 섞여 있었다. 전날 흥국생명과 경기에서 패하면서 봄 배구 가능성이 낮아졌기 때문이다. 이 감독은 "선수들이 잘 풀었다. 하지만 마지막 고비를 넘지 못했다. 그런 힘든 경기에서 이겨내는 힘을 좀 더 키우자는 이야기를 ...
  • 평범하지 않은 그 아이, 흥국생명 이재영

    평범하지 않은 그 아이, 흥국생명 이재영

    20일 KGC인삼공사전 뒤 이재영을 끌어안아주는 박미희 흥국생명 감독. [사진 한국배구연맹] “평범한 아이는 아닌 거 같아요.” 20일 인천 계양체육관에서 열린 KGC인삼공사와 경기에서 이긴 뒤 박미희 감독은 미소를 지으며 이재영(24)의 복귀전을 평가했다. 이날 경기에서 보여준 이재영의 활약은 모두를 놀라게 했다. 오른 무릎 연골이 찢어져 한 달 넘게 쉬고 ...
  • '이재영 펄펄' 여자배구 흥국생명, 인삼공사 제압

    '이재영 펄펄' 여자배구 흥국생명, 인삼공사 제압

    여자배구 흥국생명이 KGC 인삼공사를 누르고 포스트시즌 진출 가능성을 높였습니다. 흥국생명은 20일 인천 계양체육관에서 열린 홈경기에서 KGC 인삼공사를 세트스코어 3대 1로 눌렀습니다. 이재영은 서브와 블로킹, 후위 공격에서 각각 3개 이상을 성공하는 생애 첫 트리플크라운을 달성하며 팀의 승리를 도왔습니다. JTBC 핫클릭 올림픽 '취소 시나리오'…BBC, ...
  • 흥국생명 봄 배구 8부 능선 넘었다, 인삼공사에 3-1 승리

    흥국생명 봄 배구 8부 능선 넘었다, 인삼공사에 3-1 승리

    20일 인천 계양체육관에서 열린 KGC인삼공사와 경기에서 득점을 올린 뒤 기뻐하는 흥국생명 선수들. 인천=김민규 기자 여자배구 흥국생명이 봄 배구를 향해 큰 걸음을 내딛었다. 4위 ... 공격범실이 나온 반면, 인삼공사는 안정된 리시브를 바탕으로 다양한 공격루트를 활용해 재역전승했다. 흥국도 2세트 들어 반격에 나섰다. 이한비가 투입돼 공격에 활력을 불어넣었고, 루시아가 살아나면서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디펜딩 챔피언' 흥국생명 vs '5연승 추격자' KGC인삼공사

    '디펜딩 챔피언' 흥국생명 vs '5연승 추격자' KGC인삼공사 유료

    봄 배구 경쟁을 펼치는 3위 흥국생명과 4위 인삼공사가 맞대결을 펼친다. '디펜딩 챔피언' 흥국생명과 5연승 상승세의 '추격자' KGC인삼공사가 물러설 수 없는 한판 대결을 펼친다. 흥국생명과 인삼공사는 20일 오후 7시 인천 계양체육관에서 도드람 2019~2020 V리그 5라운드 맞대결을 한다. 양 팀 모두 승리가 절실하다. 20일 현재 흥국생명이 승점 ...
  • '7연패 탈출' 흥국생명, 총력전으로 봄 배구 조준

    '7연패 탈출' 흥국생명, 총력전으로 봄 배구 조준 유료

    지난 16일 인천계양체육관에서 열린 프로배구 V-리그 여자부 흥국생명-도로공사의 경기. 흥국생명 선수들이 5세트까지 가는 접전 끝에 승리한 뒤 환호하고 있다. 지긋지긋했던 7연패에서 탈출해 분위기를 반전한 흥국생명이 봄 배구로 가는 길목에서 중요한 일전을 앞두고 있다. 흥국생명은 2020 도쿄 올림픽 예선전 휴식기 이후 첫 경기였던 1월 14일 IBK기업은행전에서 ...
  • 부상 복귀 이재영, 위기의 팀 구할까

    부상 복귀 이재영, 위기의 팀 구할까 유료

    이재영 '핑크 폭격기' 이재영(24)이 돌아온다. 위기에 빠진 팀을 위해 팔을 걷어붙인다. 지난 시즌 여자 프로배구 챔피언 흥국생명은 후반기 9경기에서 2승7패로 부진했다. 한창 1위 싸움을 하다가, 현재는 3위(11승13패, 승점 39)까지 추락했다. 정규시즌 우승은 언감생심이고 포스트시즌 진출을 걱정하는 처지다. 4위 KGC인삼공사(12승12패, 승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