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휴스턴 애스트로스

통합 검색 결과

뉴스

동영상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돔 구장 짓는 텍사스, 류현진의 '새 둥지' 되나

    돔 구장 짓는 텍사스, 류현진의 '새 둥지' 되나 유료

    ... 전했다. 근거가 꽤 있다. 지난달 추신수는 한인 라디오 프로그램에 출연해 “다니엘스 단장님과 면담했다. 우리가 상위권으로 가기 위해선 선발투수와 3루수 보강이 필요하다고 건의했다. 게릿 콜(휴스턴 애스트로스)이 아니라면 류현진이 좋겠다고 했다”고 소개했다. 메이저리그 전문가 송재우 MBC스포츠플러스 해설위원은 “추신수가 단장에게 건의한 건 무게감이 있다. 텍사스는 신축구장 효과를 보기 위해 ...
  • 돔 구장 짓는 텍사스, 류현진의 '새 둥지' 되나

    돔 구장 짓는 텍사스, 류현진의 '새 둥지' 되나 유료

    ... 전했다. 근거가 꽤 있다. 지난달 추신수는 한인 라디오 프로그램에 출연해 “다니엘스 단장님과 면담했다. 우리가 상위권으로 가기 위해선 선발투수와 3루수 보강이 필요하다고 건의했다. 게릿 콜(휴스턴 애스트로스)이 아니라면 류현진이 좋겠다고 했다”고 소개했다. 메이저리그 전문가 송재우 MBC스포츠플러스 해설위원은 “추신수가 단장에게 건의한 건 무게감이 있다. 텍사스는 신축구장 효과를 보기 위해 ...
  • “류현진 어깨 26세 수준”…'타짜' 보라스 잭팟게임 시작됐다

    “류현진 어깨 26세 수준”…'타짜' 보라스 잭팟게임 시작됐다 유료

    ... 많이 확보하고 있기에 '공급자'의 지위를 갖게 됐다. 올 겨울엔 아메리칸리그 사이영상 2위 게릿 콜(29·휴스턴 애스트로스)과 월드시리즈 최우수선수(MVP) 스티븐 스트라스버그(31·워싱턴 내셔널스)가 보라스를 내세워 FA 계약을 기다리고 있다. 휴스턴과 워싱턴이 맞붙은 월드시리즈를 보고 USA투데이는 “진짜 승자는 보라스”라고 썼다. 두 명의 특급 투수뿐 아니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