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후보론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서소문 포럼] 총리 정세균과 국회의장 정세균

    [서소문 포럼] 총리 정세균과 국회의장 정세균 유료

    ... 뛰고 있다. 강행군이 이해 안 되는 건 아니다. 두 달 뒤면 민주당의 차기 대선 후보 예비경선 일정이 시작된다. 여권 내 '이재명 독주' 구도 속에 이낙연 의원 지지율이 출렁거리며 제3후보론이 들썩이는 상황이다. 친노와 친문을 아우르며 당내 기반이 견고한 정 전 총리로선 시동을 걸 때라고 판단했음 직하다. 서소문 포럼 4/27 사실 차기 대선 레이스에서 정 전 총리 등판은 ...
  • 1강 체제 굳히려는 이재명, 패배 책임론 이낙연

    1강 체제 굳히려는 이재명, 패배 책임론 이낙연 유료

    ... 있다는 점은 고민거리다. 실제로 이 지사 견제를 위해 친문 세력이 경선 연기론으로 게임의 룰을 바꾸려 한다면 양측 간엔 사생결단식의 갈등이 빚어질 것이란 관측도 나온다. 이른바 '친문 제3후보론'도 있다. 그간 '이재명 대(對) 이낙연' 구도에선 문재인 정부 총리를 지낸 이 전 대표가 당 주류들과 훨씬 원만한 관계였다. 하지만 양강 구도의 붕괴를 계기로 이 전 대표의 자리를 노린 ...
  • [서소문 포럼] 진박감별사와 친문후보론

    [서소문 포럼] 진박감별사와 친문후보론 유료

    ... 한창이라던 이해찬 전 대표도 재·보선을 앞두고 이미 링에 재등장했다. 당내에선 “이재명이나 이낙연 대신 문재인 대통령에 끝까지 충성할 진짜 친문파 대통령 후보를 옹립하겠다”는 소위 '친문 제3후보론'이 곧 불붙을 모양이다. 정세균 국무총리와 김경수 경남지사가 '예비 후보군'으로 거론되더니 “제도권 정치를 떠나 원래의 자리로 돌아가려 한다. 앞으로의 시간은 다시 통일 운동에 매진하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