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횡령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라임 사태 핵심 '회장님' 검거 청신호…경찰, 최측근 체포

    라임 사태 핵심 '회장님' 검거 청신호…경찰, 최측근 체포 유료

    ... 달 뒤 보람상조에 380억원에 팔아 60억원의 차익을 남겼다. 라임사태 등장 인물 관계도. 그래픽=박경민 기자 minn@joongang.co.kr 관련기사 부실 은폐, 수익 조작, 횡령…1.6조 펀드 환매 중단 “희대의 금융 스캔들” 금융업계 관계자는 “김 전 이사는 김 전 회장의 각종 로비와 비위 행각에 대해 가장 잘 아는 인물일 것”이라며 “최근까지도 그와 연락하며 ...
  • 부실 은폐, 수익 조작, 횡령…1.6조 펀드 환매 중단 “희대의 금융 스캔들” 유료

    ... 검거 청신호…경찰, 최측근 체포 지난해 10월 라임운용은 일시적으로 유동성이 부족해져 문제가 됐다고 설명했다. 그러나 금융감독원·검찰 조사에 따르면 라임운용은 펀드 부실 은폐·수익률 조작·횡령·수재 등 범죄 행위를 벌여온 것으로 드러났다. 프라이빗뱅커(PB)들에 따르면 라임 펀드는 사건이 터지기 전까지만 해도 없어서 못 파는 상품이었다. 라임운용에 돈이 몰리자 무자본 인수합병(M&A) ...
  • 국민연금 반대에도 재신임받은 조현준 효성 회장…오너리스크보다 뉴효성 기대감

    국민연금 반대에도 재신임받은 조현준 효성 회장…오너리스크보다 뉴효성 기대감 유료

    ... 과도한 겸임 등이다. 하지만 표결 결과, 사내이사 찬성률이 70% 이상이었다. 효성은 오너가와 특수관계 지분이 54%에 달하지만 일반 주주들도 지지를 보낸 것이다. 일반 주주들은 조 회장이 횡령과 배임 혐의로 1심에서 징역 2년의 유죄 선고를 받고, 2심 재판이 진행 중임에도 경영 성과를 높이 평가한 것으로 보인다. 조 회장은 취임 3년 만에 영업이익 1조원 클럽 재가입에 성공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