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회장 소환조사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현장에서] 검찰의 시간 3년6개월, 삼성수사 이젠 결론내야할 때

    [현장에서] 검찰의 시간 3년6개월, 삼성수사 이젠 결론내야할 때 유료

    ... 대법원 전원합의체 역시 승계에 대한 개별 현안에 대해선 특정하지 않았다. 2017년 1월 특검의 첫 소환조사 이후 이재용 부회장은 지금까지 총 10차례 조사를 받았다. 100명 넘는 삼성 임직원이 400차례 넘게 소환조사를 받았다. 올해 들어 삼성 사내 인트라넷 자유게시판에는 “검찰이 이 부회장 수사를 이제 그만 해줬으면 좋겠다”는 취지의 의견이 심심치 않게 올라온다고 한다. 총수 수사가 3년6개월째 ...
  • [이철호 칼럼] 삼성전자 액면 분할과 이재용 부회장의 운명

    [이철호 칼럼] 삼성전자 액면 분할과 이재용 부회장의 운명 유료

    이철호 중앙일보 칼럼니스트 검찰 수사심의위원회가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사건에 불기소 및 수사중단 권고를 내리면서 2018년 2월 1일의 한겨레신문 기사가 떠올랐다. 이 기사는 삼성전자 ... 그래서 처음부터 사태는 정치적 여론전으로 번져갔다. 검찰은 1년7개월 동안 430여 건의 소환조사, 50차례가 넘는 압수수색을 통해 여론전을 펼쳤다. 두 개의 절대무기로 망신을 주면서 파렴치 ...
  • [view] 수사심의위 10대 3 압도적 결론, 윤석열 고민 깊어졌다

    [view] 수사심의위 10대 3 압도적 결론, 윤석열 고민 깊어졌다 유료

    대검찰청 수사심의위원회가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등에 대한 불기소를 권고하면서 검찰의 고민이 깊어지고 있다. 사진은 지난해 대검찰청 국정감사에 참석한 윤석열 검찰총장. 우상조 기자 ... 대비하는 분위기다. 변호인단의 한 관계자는 “심의위가 끝난 26일에도 검찰이 삼성물산 임원을 소환해 피의자신문조서에 지문을 찍게 했다”며 “속전속결로 기소하려고 기록을 정리하고 있는 것 같다”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