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황룡사 9층목탑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사진] 광화문광장 불 밝힌 '황룡사 9층탑'

    [사진] 광화문광장 불 밝힌 '황룡사 9층탑' 유료

    광화문광장 불 밝힌 '황룡사 9층탑' 불기 2564년 부처님오신날을 기념하는 '희망의 등'이 30일 밤 서울 광화문광장에서 불을 밝혔다. 희망의 등은 경북 경주시 황룡사에 있는 목탑 '황룡사 9층 탑'으로 꾸며졌다. 올 부처님오신날 법요식은 이달 30일로 연기됐다. [연합뉴스]
  • [한은화의 생활건축] '짝퉁' 건축과 철거 소송

    [한은화의 생활건축] '짝퉁' 건축과 철거 소송 유료

    ... 공모의 당선작이 아닌, 낙선작(2등 우수상)을 베껴 지었기 때문이다. 재일동포 2세 건축가 이타미 준(1937~2011·유동룡)의 계획안이었다. 계획안은 높이 82m의 직육면체 유리에 황룡사 9층 목탑을 음각으로 파낸 것이었고, 실제 세워진 타워의 생김새는 이와 비슷하다. 표현 방식으로 치면 똑같다. 건축가는 “후배들을 위해서 싸우고, 끝까지 이겨야 한다”며 소송을 제기했다. 증거불충분으로 ...
  • 경주타워 디자인 저작권자는 유동룡…12년 만에 공식 종료된 표절 공방

    경주타워 디자인 저작권자는 유동룡…12년 만에 공식 종료된 표절 공방 유료

    ... 반드시 바로잡아야 한다고 하셨죠. 지금이라도 지난날의 잘못된 과거가 바로잡혀 다행입니다.” 경북 경주시 천군동 경주세계문공화엑스포공원 안에는 특이한 모양의 건물 하나가 서 있다. 황룡사 9층 목탑을 실제높이 82m(아파트 30층 높이)로 재현해 음각으로 새겨놓은 경주타워다. 17일 오후 경주타워 앞에 선 고(故) 유동룡(1937~2011·예명 이타미 준) 선생의 장녀 유이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