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황룡사탑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사진] 광화문광장 불 밝힌 '황룡사 9층탑'

    [사진] 광화문광장 불 밝힌 '황룡사 9층'

    광화문광장 불 밝힌 '황룡사 9층' 불기 2564년 부처님오신날을 기념하는 '희망의 등'이 30일 밤 서울 광화문광장에서 불을 밝혔다. 희망의 등은 경북 경주시 황룡사에 있는 목 '황룡사 9층 '으로 꾸며졌다. 올 부처님오신날 법요식은 이달 30일로 연기됐다. [연합뉴스]
  • 0.05㎜ 펜 끝으로 살려낸 콜로세움·황룡사탑

    0.05㎜ 펜 끝으로 살려낸 콜로세움·황룡사탑

    김영택이 김동현의 복원 설계와 사료를 참고해 그린 황룡사 9층목 복원도. [사진 김영택] 0.05㎜의 펜 끝으로 그는 건물을 짓는다. 그냥 건물이 아니다. 천 년이 넘는 세월을 거슬러 올라가 지금은 터만 남은 목탑에도 다시 숨결을 불어넣었다. 경북 경주 황룡사지에 있던 9층목탑은 그가 그렇게 직접 본 듯이 살려낸 작품 중 하나로, 그는 이 한 점을 그리는 데 ...
  • 전동수 총감독 "태풍 때문에...한수원아트페스티발 절반의 성공"

    전동수 총감독 "태풍 때문에...한수원아트페스티발 절반의 성공"

    ... 진행한 이번 행사는 경주시의 반응도 좋아 내년에도 다시 개최하기로 했습니다." 5일 경주 황룡사 역사문화관에서 만난 전동수 한수원 아트페스티발 예술총감독은 "예상외의 호응으로 힘을 얻었다"며 ... 끊임없이 바위를 굴려야 하는 시지프스, 이 모든 것은 우리들의 모습이며 삶"이라며 "꽃, 실타래,등의 상징적 오브제로 1000년의 꿈, 희망,기원의 메세지를 전달하고자 했다"고 밝혔다. 신용구 ...
  • 황룡사역사문화관에서 펼친 신용구 퍼포먼스 조용한 울림

    황룡사역사문화관에서 펼친 신용구 퍼포먼스 조용한 울림

    【경주=뉴시스】 박현주 미술전문기자 = 5일 오후 경주 황룡사 역사 문화관에서 '경주국제레지던시 아트페스타2018' 공식 개막식이 신용구 퍼포먼스로 조용하게 펼쳐졌다. 태풍 '콩레이' ... 끊임없이 바위를 굴려야 하는 시지프스, 이 모든 것은 우리들의 모습이며 삶"이라며 "꽃, 실타래,등의 상징적 오브제로 1000년의 꿈, 희망,기원의 메세지를 전달하고자 했다"고 밝혔다. 주로 ...

이미지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사진] 광화문광장 불 밝힌 '황룡사 9층탑'

    [사진] 광화문광장 불 밝힌 '황룡사 9층' 유료

    광화문광장 불 밝힌 '황룡사 9층' 불기 2564년 부처님오신날을 기념하는 '희망의 등'이 30일 밤 서울 광화문광장에서 불을 밝혔다. 희망의 등은 경북 경주시 황룡사에 있는 목 '황룡사 9층 '으로 꾸며졌다. 올 부처님오신날 법요식은 이달 30일로 연기됐다. [연합뉴스]
  • 0.05㎜ 펜 끝으로 살려낸 콜로세움·황룡사탑

    0.05㎜ 펜 끝으로 살려낸 콜로세움·황룡사탑 유료

    김영택이 김동현의 복원 설계와 사료를 참고해 그린 황룡사 9층목 복원도. [사진 김영택] 0.05㎜의 펜 끝으로 그는 건물을 짓는다. 그냥 건물이 아니다. 천 년이 넘는 세월을 거슬러 올라가 지금은 터만 남은 목탑에도 다시 숨결을 불어넣었다. 경북 경주 황룡사지에 있던 9층목탑은 그가 그렇게 직접 본 듯이 살려낸 작품 중 하나로, 그는 이 한 점을 그리는 데 ...
  • 코끼리 300마리 무게 돌 쌓았다, 전생에 미륵사 동자승 ?

    코끼리 300마리 무게 돌 쌓았다, 전생에 미륵사 동자승 ? 유료

    ━ [박정호의 사람풍경] 김현용 미륵사지 석 복원 현장팀장 에 들어간 돌의 무게가 총 1830t이다. 얼추 따져 보니 아프리카 수컷 코끼리(최대 6t) 300마리 분량이다. 기단(基壇) ... 보면 미륵사 동자승이나 불목하니가 아니었을까 싶다.” 석가탑을 쌓았다는 백제 석공 아비지, 황룡사 9층탑을 올렸다는 백제 기술자 아사달이 떠오른다. “언감생심이다. 어디 가서 욕을 들을 말이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