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환율리스크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대책반장' 김석동의 진단 “지금 쓸수 있는 정책은 규제완화뿐”

    '대책반장' 김석동의 진단 “지금 쓸수 있는 정책은 규제완화뿐” 유료

    ... 가계·기업·정부가 다 빚더미다. 과부채(과잉 유동성)라는 화약에 미·중 무역전쟁, 탈 세계화, 유럽 리스크, 중국의 부실채권과 부동산 거품 같은 뇌관이 돌아다니고 있다. 이걸 헤치고 나가야 한다. ... 하나. 경제위기에 정부가 쓸 수 있는 정책이 몇 개나 될 거 같나. 금리 조정하는 통화정책, 환율 조절하는 외환정책, 돈으로 지원하는 재정정책 딱 세 개다. 그런데 지금 금리는 0%고, 환율은 ...
  • 간접 투자 대세 테마형 ETF, 3개월 수익률 86% 넘기도

    간접 투자 대세 테마형 ETF, 3개월 수익률 86% 넘기도 유료

    ... 한다(양도차익 250만원까지 기본 공제). 금융소득종합과세 대상은 아니다. 또 해외 펀드와 마찬가지로 환율 변동 위험에 노출돼 있다. 수익률이 높더라도 환차손이 크면 결과적으로 손실이 날 수 있다. 이름에 'H'가 표기된 종목은 환 헤지를 하는 상품으로 일부 비용을 부담하고 환율 변동 리스크를 피할 수 있다. 김유경 기자 관련기사 펀드 절반 코스피 수익률 밑돌고 수수료 미국 ...
  • 간접 투자 대세 테마형 ETF, 3개월 수익률 86% 넘기도

    간접 투자 대세 테마형 ETF, 3개월 수익률 86% 넘기도 유료

    ... 한다(양도차익 250만원까지 기본 공제). 금융소득종합과세 대상은 아니다. 또 해외 펀드와 마찬가지로 환율 변동 위험에 노출돼 있다. 수익률이 높더라도 환차손이 크면 결과적으로 손실이 날 수 있다. 이름에 'H'가 표기된 종목은 환 헤지를 하는 상품으로 일부 비용을 부담하고 환율 변동 리스크를 피할 수 있다. 김유경 기자 관련기사 펀드 절반 코스피 수익률 밑돌고 수수료 미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