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화엄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이상언 논설위원이 간다] “이만희는 큰 교회 돈·세습 문제 얘기하며 현혹했다”

    [이상언 논설위원이 간다] “이만희는 큰 교회 돈·세습 문제 얘기하며 현혹했다” 유료

    ... 유교·도교·기독교에 이르기까지 사교(四敎)를 섭렵한 탄허스님(1913~1983)은 “말세는 있어도 종말은 없다”고 했다. 기독교는 종말론을 주장하고 최후의 심판을 강조하지만 탄허스님은 불교의 화엄학과 미륵 사상, 유교의 역학과 김일부의 정역(正易) 등을 근거로 “심판이 아니라 성숙이요 종말이 아니라 결실”이라고 설파했다. 인류의 미래에 대한 탄허스님의 주장을 요약하면 다음과 같다. ...
  • 성철 스님 허락 받고 세상 공부 했죠

    성철 스님 허락 받고 세상 공부 했죠 유료

    본각 스님은 '화엄의 세계에는 잘난 한 사람이 있는 게 아니다. 모두가 소중한 꽃“이라고 했다. 경기도 고양 금륜사 주지를 맡고 있는 본각(67) 스님이 최근 임기 4년의 대한불교조계종 전국비구니회 회장에 취임했다. 일본 유학파에 중앙승가대 교수를 역임하며 26년간 강단에 선 그는 “출가한 것은 수행하기 위해서였다”면서 “교수도 비구니회장직도 마찬가지다. 수행자로서 ...
  • “일본 호류지 입장료 1만5000원, 외국선 말 없이 내면서 …”

    “일본 호류지 입장료 1만5000원, 외국선 말 없이 내면서 …” 유료

    ... [SPECIAL REPORT] 사찰 관람료, 시민단체 vs 조계종 덕문 스님 “50여년 전 동의 없이 국립공원에 사찰을 편입시킨 것부터가 잘못이다.” 조계종 공원문화재정책개선소위 위원장이자 화엄사 주지인 덕문(54) 스님은 정부의 일방적 정책을 비판했다. 그는 “정부에서 법치국가답게 합리적 방안을 공식적으로 마련해야 할 것”이라면서 “국민들과는 각을 세우고 싶지 않다”고 말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