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홍두사미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노트북을 열며] 경제부총리 바뀌든 말든

    [노트북을 열며] 경제부총리 바뀌든 말든 유료

    ... 갈아치웠다. 홍 부총리가 재임한 840여 일은 유례 없는 기재부 위상 추락의 시간이기도 했다. 금융세제, 추가경정예산, 긴급재난지원금에 부동산 공급 대책까지. 그가 뱉은 말은 무수히 뒤집혔다. 홍두사미(홍남기+용두사미), 홍백기(홍남기+백기)란 별명만 남았다. 지난해 11월 홍 부총리는 사표를 냈지만 문재인 대통령의 반려에 뜻을 꺾어야 했다. 사의 표명에까지 홍백기였다. 노트북을 열며 ...
  • 4차 재난지원금에 반대한 홍남기…페북에 올린 '지지지지(知止止止)'는 무슨 뜻 유료

    ... 않고 기재부 장관으로서 소임을 다하겠다는 의미로 받아들여졌다. 홍 부총리는 주요 사안에 대해 처음에는 반대하다 결국 물러서는 일이 반복되면서 항복을 의미하는 '홍백기', 용두사미에 빗댄 '홍두사미'라는 불명예스러운 별명을 얻었다. 하지만 이번에는 반대 입장을 밝힌 표현 수위가 예전보다 높았다. 이 때문에 기재부 내에서는 홍 부총리가 “직을 건 게 아니냐”는 관측이 나왔다. 그러나 이후 ...
  • [사설] 부총리가 정무직 공직자라는 민주당의 오만함

    [사설] 부총리가 정무직 공직자라는 민주당의 오만함 유료

    ... 난리를 피우는 걸 보니 참으로 용렬하다. 행여 1, 2, 3차 재난지원금 지급과 재정건전성을 위한 준칙 제정, 대주주 양도소득세 부과 기준 등을 두고 민주당과 충돌하다 슬그머니 물러서 '홍두사미'란 별명을 얻은 홍 부총리이니 이번에도 겁박해도 된다고 믿은 건가. 그렇다면 폭력적이다. 본질적으론 홍 부총리를 '정무직'으로 칭하며 자신들은 '선출직'임을 은근히 내세운 대목에선 민주당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