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홍남기 경제부총리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뼈아픈 순간③]中수출 마스크 하루 236만장···박명수도 뿔나게한 '정부 뒷북'

    [뼈아픈 순간③]中수출 마스크 하루 236만장···박명수도 뿔나게한 '정부 뒷북' 유료

    ... 서울 명동 등 관광지 약국을 중심으로 '마스크 없음' 안내가 붙기 시작했다. 불안은 수요를 부추겼다. 인터넷 쇼핑몰 등에서도 마스크 품절 안내가 나왔다. 그러나 정부는 안일했다. 홍남기 경제부총리는 지난 3일 “일부 유통 단계에서 매점매석 등으로 불안이 야기됐지만 수급에는 문제가 없다”고 말했다. 얽히고설킨 유통망을 완전히 파악하지 못한 채 생산량(1일 800만 장 이상)을 ...
  • [이정재 칼럼니스트의 눈] 네 탓, 야당 탓, 전 정권 탓…망국병 된 탓탓탓

    [이정재 칼럼니스트의 눈] 네 탓, 야당 탓, 전 정권 탓…망국병 된 탓탓탓 유료

    ... 국가채무는 GDP의 40% 이내'를 묵시적 준칙으로 삼아 지켜왔다. 하지만 이런 전통은 지난해 5월 “국가 채무비율 40%가 마지노선이란 근거가 뭐냐”는 문 대통령의 한마디에 속절없이 무너졌다. 홍남기 경제부총리는 대통령 발언 보름 만에 “2022년 국가 채무비율은 GDP 대비 45%, 971조원에 달할 것”으로 중기재정운용계획을 수정했다. 불과 보름 전 GDP 대비 41.6%, 898조원으로 ...
  • 코로나에 맥 못추는 경기…한은 산소마스크 꺼낼까

    코로나에 맥 못추는 경기…한은 산소마스크 꺼낼까 유료

    ... 신한금융투자 연구원은 “정부가 경기방어에 적극적으로 나서는 상황에서 한은의 금리인하 명분이 커졌다”고 설명했다. 이달 중순까지만 해도 이런 분위기는 아니었다. 이주열 한은 총재는 지난 14일 홍남기 경제부총리 등과 함께 거시경제금융회의에 참석했다. 이 자리에서 이 총재는 “코로나19의 국내 경제 영향을 예단하기엔 아직 이르고 지표로 확인할 필요가 있다”며 신중론을 폈다. 하지만 대구·경북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