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홋카이도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남으로 북으로… 日 열도 코로나 확산에 비상 걸린 도쿄올림픽

    남으로 북으로… 日 열도 코로나 확산에 비상 걸린 도쿄올림픽 유료

    ... 불안감도 고조되고 있다. 일본 후생노동성이 집계한 코로나19 환자 수는 16일 기준 414명. 요코하마항에 정박 중인 대형 크루즈선 다이아몬드 프린세스 탑승자 355명을 포함한 숫자지만, 북쪽의 홋카이도부터 남쪽의 오키나와까지 연달아 확진자가 나오면서 일본 열도 전역이 코로나19에 노출된 셈이 됐다. 특히 감염경로를 파악할 수 없는 국내 감염이 확산되고 있고, 확진자 중 택시 운전사 등 ...
  • [단독] 29번 아내까지…종로 80대 부부, 방역망 밖 첫 확진

    [단독] 29번 아내까지…종로 80대 부부, 방역망 밖 첫 확진 유료

    ... 나올 것이라고 예측해 왔다”고 말했다. 지역사회 감염이 무서운 것은 한번 뚫리면 걷잡을 수 없이 확산할 수 있다는 점이다. 일본처럼 구멍이 갑자기 커질 수 있다. 일본은 16일 기준 홋카이도·지바·가나가와·아이치·와카야마 등 최소 5개 현에서 감염 경로를 추적할 수 없는 사례가 확인됐다. 의료계 안팎에선 이미 지역사회에 확인되지 않은 감염자가 다수 있을 가능성을 조심스레 제기하고 ...
  • 일본 확진자 400명 돌파…감염경로 모르는 사례 늘어 유료

    ... 않았다”(스가 요시히데 관방장관)는 입장이었지만, 가토 가스노부(加藤勝信) 후생노동상은 15일 기자회견에서 “감염 경로가 판명되지 않은 사례가 있다. 이전과는 상황이 다르다”고 입장을 바꿨다. 홋카이도(北海道)·지바(千葉) 등 최소 5개 이상의 현에서 감염 경로를 추적할 수 없는 사례들이 확인됐다는 것이다. 일본 언론에선 비판이 쏟아지기 시작했다. 아베 정권을 후원해 온 산케이신문조차 '정부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