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홈런왕 자리

통합 검색 결과

뉴스

동영상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도루②] 떨어진 도루의 가치…역대 '최소' 도루왕 나오나

    [도루②] 떨어진 도루의 가치…역대 '최소' 도루 나오나 유료

    ... 있는 KT 심우준. IS 포토 2018년 박해민(삼성)은 도루 36개로 KBO리그 '대도' 자리에 올랐다. 리그 역사상 40개 미만에서 도루왕이 결정된 건 그해가 처음이자 역대 '최소'였다. ... 놓은 상황. 도루 1위 심우준(KT)의 기록이 29개이다. 3년 연속 40개 미만에서 도루 타이틀이 결정될 게 확실시된다. KT의 잔여 경기(15일 기준·11경기)를 고려하면 36개를 ...
  • [도루①] 타이틀 2파전…'첫 도전' 심우준이냐 '5회 도전' 박해민이냐

    [도루①] 타이틀 2파전…'첫 도전' 심우준이냐 '5회 도전' 박해민이냐 유료

    올 시즌 유력한 도루 후보 KT 심우준(위)과 삼성 박해민. 심우준은 데뷔 첫 수상, 박해민은 통산 다섯 번째 타이틀을 노린다. 각 구단 제공 2020년 KBO리그 도루 타이틀은 ... 배터리를 긴장시키고 있다. 10월에 소화한 첫 14경기에서 무려 7개의 도루를 성공시켜 1위 자리를 탈환했다. 최만호·박기혁 KT 작전·주루코치는 입을 모아 "심우준은 주력이나 작전 수행 ...
  • [성호준의 골프 인사이드] 홈런 '타자' 김세영, 특급 마무리 '투수'로 변신

    [성호준의 골프 인사이드] 홈런 '타자' 김세영, 특급 마무리 '투수'로 변신 유료

    ... 김세영은 LPGA 메이저 우승이 없는 선수 중 최다승 선수였다. 이 말에는 큰 경기에서 약한, 또 수비가 약한 선수라는 뉘앙스가 없지 않았다. 김세영은 불처럼 뜨거운 선수다. 9회말 역전 만루홈런을 때리는 강타자 같다. 그런 그가 자리를 바꿔 승리를 지켜낸 모습은 인상적이다. 뉴욕 양키스의 전설적 마무리 투수 마리아노 리베라를 연상시켰다. 부담이 큰 메이저 대회에서 그는 공격이 아니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