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호르무즈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작전 반경 넓히는 '청해부대'…파병 바라보는 중동 시각은?

    작전 반경 넓히는 '청해부대'…파병 바라보는 중동 시각은?

    [앵커] 우리 청해부대는 얼마 전에 이곳 호르무즈에서 이란 선박을 구조해서 이란의 여론을 바꾸기도 했습니다. 군사적인 파병이 돼서는 안 된다는 현지의 곱지 않은 시선이 그간 있었습니다. 계속해서 박준우 기자입니다. [기자] 유도선 2대가 군함을 끌고 선착장으로 갑니다. 지난해 말 청해부대 강감찬함이 오만 무스카트항에 들어선 모습입니다. 미국의 파병 요청이 시작된 ...
  • "늘 긴장 속에 지난다"…'중동의 화약고' 호르무즈를 가다

    "늘 긴장 속에 지난다"…'중동의 화약고' 호르무즈를 가다

    [앵커] 정부가 독자 파병을 결정한 중동의 호르무즈해협 현지에 저희 취재진이 다녀왔습니다. 세계원유의 20%가 오가는 곳입니다. 미국과 이란의 갈등으로 전세계 군함들이 자국 상선을 보호하기 위해 이곳으로 몰려들면서 긴장감이 높았습니다. 박준우 기자가 전해드립니다. [기자] [CNN (지난달 8일) : 그들(이란 혁명수비대)은 미국으로 인해 이란 내에 어떤 일이라도 ...
  • 몰려드는 전 세계 군함…'중동의 화약고' 호르무즈를 가다

    몰려드는 전 세계 군함…'중동의 화약고' 호르무즈를 가다

    [앵커] 해군참모총장이 오늘(17일) 호르무즈해협에 파병된 청해부대를 찾았습니다. 부대원들을 격려하기 위해서입니다. 파병을 한 뒤 고위 인사가 방문한 건 이번이 처음입니다. 저희 취재진도 중동 최고의 전략 요충지로 꼽히는 호르무즈해협을 직접 취재했습니다. 미국과 이란의 갈등으로 높은 긴장감이 감돌았습니다. 박준우 기자입니다. [기자] [CNN (지난달 8일) ...
  • 미, 500억 넘는 사드기지 개선 비용 '한국 분담' 언급

    미, 500억 넘는 사드기지 개선 비용 '한국 분담' 언급

    ... "국가안보 위해 무급이라도 일할 것" 미 "방위비 협상 타결 안 되면 한국인 노동자 무급휴직" 정은보 귀국…미 국무·국방, "방위비 더 내야" 동시 압박 방위비 협상, 이견 여전…"호르무즈 파병 논의 안 해" Copyright by JTBC(http://jtbc.joins.com) and JTBC Content Hub Co., Ltd. All Rights Reserved.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김민석의 Mr. 밀리터리] 2025년 미국 '유령함대'와 중국 항모전단이 맞선다

    [김민석의 Mr. 밀리터리] 2025년 미국 '유령함대'와 중국 항모전단이 맞선다 유료

    ... LUSV와 함께 적 함대를 유린하기에 충분하다. 미 해군은 2024년까지 XLUUV 9척을 건조하기 위해 8억 달러를 투입한다. 하지만 해결할 문제도 많다. 무인함정에 대한 사이버 해킹, 호르무즈해협 등 복잡한 해역에서의 충돌 방지, 기존 함정계획 수정에 따른 내부 저항 등이다. 유령함대는 중국의 제1도련선을 두고 필리핀에서 한반도 사이 태평양에서 주로 활동할 전망이다. 한반도 유사시에 ...
  • 호르무즈 해협, 한국 독자파병

    호르무즈 해협, 한국 독자파병 유료

    정부가 21일 호르무즈해협 파병을 발표했다. 국방부는 이날 중동 정세를 고려하고 국민 안전과 선박의 자유 항행을 보장하기 위해 청해부대 파견 지역을 한시적으로 확대한다고 밝혔다.〈중앙일보 2019년 12월 18일자 1면〉 이에 따라 당초 소말리아의 아덴만 일대에서 한국 선박을 해적으로부터 보호하는 임무를 맡아 왔던 청해부대의 활동 지역이 오만과 페르시아만 일대로 ...
  • 호르무즈 해협, 한국 독자파병

    호르무즈 해협, 한국 독자파병 유료

    정부가 21일 호르무즈해협 파병을 발표했다. 국방부는 이날 중동 정세를 고려하고 국민 안전과 선박의 자유 항행을 보장하기 위해 청해부대 파견 지역을 한시적으로 확대한다고 밝혔다.〈중앙일보 2019년 12월 18일자 1면〉 이에 따라 당초 소말리아의 아덴만 일대에서 한국 선박을 해적으로부터 보호하는 임무를 맡아 왔던 청해부대의 활동 지역이 오만과 페르시아만 일대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