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협상장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미국, 방위비 협상서 전작권 거론”…정찰기·위성 등 대북 감시비용도 분담 요구 유료

    제11차 방위비 분담금 특별협정(SMA)의 협상장에서 미국이 한국 측에 대폭 인상이 필요한 근거로 전시작전통제권 전환 문제를 들었다고 복수의 소식통이 5일 전했다. 정은보 SMA 협상대표는 4일(현지시간) 미국 워싱턴DC에서 제임스 드하트 미 국무부 협상대표와 4차 협상을 마무리했다. 양측은 협상 장소도 비밀에 부치며 이틀간 16시간 마라톤 협상을 이어갔다. ...
  • [글로벌 아이] “한국이 부자 나라”라는 트럼프에게

    [글로벌 아이] “한국이 부자 나라”라는 트럼프에게 유료

    ... 댓글이 넘친다. 미 의회가 검토 중인 내년도 국방수권법안에 따르면 주한 미군 주둔 예산은 약 44억6000만 달러다. 그걸 전액 한국이 내라는 것도 무리인데, 여기서 발생하지 않는 비용까지 얹으려면 쉽지 않을 것이다. 한·미 동맹을 깨지 않으면서 조금이라도 더 얻고자 한다면 적어도 협상장 밖에서는 '부자' 얘기는 접는 게 실속있을 듯싶다. 박현영 워싱턴특파원
  • [단독] “드하트, 한국 측 방위비 동결 요구에 협상장 나가”

    [단독] “드하트, 한국 측 방위비 동결 요구에 협상장 나가” 유료

    제임스 드하트 미국 방위비협상대표가 지난 19일 호텔에서 한·미 방위비 협상장으로 향하는 버스로 이동하고 있다. 이날 드하트는 한국 측의 방위비 동결 요구에 협상장을 나가버렸다. [뉴시스] 한·미가 방위비 분담금(SMA)을 놓고 평행선을 달리면서 연말 한·미 관계의 시한폭탄으로 다가오고 있다. 복수의 워싱턴 소식통은 24일(현지시간) “제임스 드하트 미 국무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