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현직 판사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양승태, 성창호 등 후배 판사 무죄에 “마음의 짐 덜어 다행”

    양승태, 성창호 등 후배 판사 무죄에 “마음의 짐 덜어 다행” 유료

    ... 양승태(72) 전 대법원장이 최근 사법행정권 남용 의혹 재판에서 잇달아 무죄 선고를 받은 후배 판사들을 보며 밝힌 소회다. 지난주 양 전 대법원장과 만난 복수의 법조계 관계자는 중앙일보에 “양 ... 1~2월 사법행정권 남용 의혹에 연루돼 재판을 받았던 유해용·신광렬·조의연·임성근 등 전·현직 판사에게도 모두 무죄를 선고했다. 이들의 혐의가 “오랜 관행이거나, 법리적으로 직권남용이 성립되지 ...
  • 양승태, 성창호 등 후배 판사 무죄에 “마음의 짐 덜어 다행”

    양승태, 성창호 등 후배 판사 무죄에 “마음의 짐 덜어 다행” 유료

    ... 양승태(72) 전 대법원장이 최근 사법행정권 남용 의혹 재판에서 잇달아 무죄 선고를 받은 후배 판사들을 보며 밝힌 소회다. 지난주 양 전 대법원장과 만난 복수의 법조계 관계자는 중앙일보에 “양 ... 1~2월 사법행정권 남용 의혹에 연루돼 재판을 받았던 유해용·신광렬·조의연·임성근 등 전·현직 판사에게도 모두 무죄를 선고했다. 이들의 혐의가 “오랜 관행이거나, 법리적으로 직권남용이 성립되지 ...
  • 현직 부장판사 “문 대통령 하야 요구” 글 썼다 삭제

    현직 부장판사 “문 대통령 하야 요구” 글 썼다 삭제 유료

    김동진 진보 성향의 현직 부장판사가 “문재인 대통령의 하야를 요구한다”는 글을 써 파장을 불러일으켰다. 김동진 서울중앙지법 부장판사(51·사법연수원 25기·사진)는 19일 페이스북에 올린 글에서 “문재인 정권에 대한 지지 의사를 철회하기로 심사숙고 끝에 결심했다”고 밝혔다. 김 부장판사는 “권력의 핵심이 저지른 '조국 사태'에 대해 합리적 이성에 따라 숙고했음에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