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현직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리얼미터 표본 편중 논란…응답자 66%가 “문 대통령 찍었다”

    리얼미터 표본 편중 논란…응답자 66%가 “문 대통령 찍었다” 유료

    ... 13.0%(195명)와 11.7%(175명)에 그쳤다. 다만 일부 전문가들은 이 같은 결과를 두고 “의도적 왜곡으로 보기는 어렵다”고 설명한다. “한국뿐만 아니라 해외에서도 여론조사를 하면 현직 대통령에게 투표했다는 '승자편중 현상'이 나타나는 게 일반적”이라는 이유다. 정한울 한국리서치 전문연구위원은 “승자 편중 현상이 상식 밖으로 크게 나타나면 문제가 있겠지만 현재로선 그 '상식 ...
  • 양승태, 성창호 등 후배 판사 무죄에 “마음의 짐 덜어 다행”

    양승태, 성창호 등 후배 판사 무죄에 “마음의 짐 덜어 다행” 유료

    ... 성 부장판사에 대해 “훌륭한 친구인데 많은 고초를 겪었다”고 말했다고 한다. 법원은 지난 1~2월 사법행정권 남용 의혹에 연루돼 재판을 받았던 유해용·신광렬·조의연·임성근 등 전·현직 판사에게도 모두 무죄를 선고했다. 이들의 혐의가 “오랜 관행이거나, 법리적으로 직권남용이 성립되지 않는다”는 이유다. 지방법원의 한 현직 판사는 “앞선 후배 판사들의 무죄 선고는 양 전 대법원장에겐 ...
  • 양승태, 성창호 등 후배 판사 무죄에 “마음의 짐 덜어 다행”

    양승태, 성창호 등 후배 판사 무죄에 “마음의 짐 덜어 다행” 유료

    ... 성 부장판사에 대해 “훌륭한 친구인데 많은 고초를 겪었다”고 말했다고 한다. 법원은 지난 1~2월 사법행정권 남용 의혹에 연루돼 재판을 받았던 유해용·신광렬·조의연·임성근 등 전·현직 판사에게도 모두 무죄를 선고했다. 이들의 혐의가 “오랜 관행이거나, 법리적으로 직권남용이 성립되지 않는다”는 이유다. 지방법원의 한 현직 판사는 “앞선 후배 판사들의 무죄 선고는 양 전 대법원장에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