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헤엄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외안구단] 같은 군부대 간부 잇따라 숨져...초급간부 자살률 높은 배경은?

    [외안구단] 같은 군부대 간부 잇따라 숨져...초급간부 자살률 높은 배경은?

    *JTBC 온라인 기사 [외안구단]에서는 외교와 안보 분야를 취재하는 기자들이 알찬 취재력을 발휘해 '뉴스의 맥(脈)'을 짚어드립니다. 지난 2월, 북한 남성이 바다를 헤엄쳐 내려온 '헤엄 월남' 사건이 있었습니다. 관할 부대가 육군 22사단인데, 이 곳에 소속된 한 군 간부가 지난 달 스스로 목숨을 끊은 사실을 JTBC가 어제(8일) 뉴스룸 ([단독] '헤엄 ...
  • [단독] '헤엄 월남' 부대 간부 극단 선택…평소 "업무 많다"

    [단독] '헤엄 월남' 부대 간부 극단 선택…평소 "업무 많다"

    [앵커] 지난 2월, 북한 남성이 바다를 헤엄쳐 내려온 사건이 있었죠. 관할 군부대의 간부 한 명이 최근 스스로 목숨을 끊은 사실이 JTBC 취재 결과 확인됐습니다. '극단적 선택'을 한 배경을 군이 조사하고 있는데, 업무가 많아서 힘들다는 얘기를 주변에 했던 걸로 전해졌습니다. 윤샘이나 기자입니다. [기자] 지난달 25일, 강원도 전방의 한 육군 ...
  • 1㎏에 1800만원 '이것'...호텔에도 팔았는데 '불법'

    1㎏에 1800만원 '이것'...호텔에도 팔았는데 '불법'

    커다란 수조 안에 물고기들이 유유히 헤엄을 치고 있습니다. - 무슨 종인지 아시겠어요? 봄이니까…도다리? 도다리라기엔 생김새가 너무 다르죠. 우럭, 숭어, 메기? 모두 아닙니다. 수조라고 표현했지만 정확하게는 양식장입니다. - 수조엔 이끼가 잔뜩 껴있고, 비닐하우스 안에 있는 양식장이지만 아주 귀한 몸입니다. 바로 '철갑상어'입니다. 참고로 ...
  • [외안구단] 잇단 경계 실패로 국방개혁 차질?....."육군 8군단 해체 연기 검토"

    [외안구단] 잇단 경계 실패로 국방개혁 차질?....."육군 8군단 해체 연기 검토"

    ... 경계 실패에 '정밀 진단' 나서 국방부의 8군단 해체 연기 결정에는 관할 구역 내에서 발생한 잇따른 경계 실패가 원인으로 작용했다는 분석입니다. 국방부는 지난 2월 북한 남성이 바다를 헤엄쳐 넘어온 '헤엄 월남' 사건 이후 지난달부터 8군단과 예하 부대인 22사단에 대해 고강도 정밀진단 작업을 벌여 왔습니다. 진단 작업은 22사단의 병력 및 부대구조, 작전 책임구역 범위, 과학화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자율·책임 원리로 군 재조직, 20만 전문병사 정예화 필요

    자율·책임 원리로 군 재조직, 20만 전문병사 정예화 필요 유료

    ... 전방 군인들은 다루기 까다로운 첨단무기를 보급해주면 전혀 반가워하지 않고 재래식 구형무기를 더 선호한다. 모병제 논의 어떻게 돼 왔나 전방 임무를 맡은 22사단에서 최근 이른바 '헤엄 귀순'으로 경계가 뚫린 사정도 이와 무관하지 않다. 장비가 고장 나도 고칠 생각조차 하지 않고 시간만 보내는 징병의 문화, 전문성의 실종이 주범이다. 기술 문명 시대에 똑똑하게 사고하고 행동하는 ...
  • 자율·책임 원리로 군 재조직, 20만 전문병사 정예화 필요

    자율·책임 원리로 군 재조직, 20만 전문병사 정예화 필요 유료

    ... 전방 군인들은 다루기 까다로운 첨단무기를 보급해주면 전혀 반가워하지 않고 재래식 구형무기를 더 선호한다. 모병제 논의 어떻게 돼 왔나 전방 임무를 맡은 22사단에서 최근 이른바 '헤엄 귀순'으로 경계가 뚫린 사정도 이와 무관하지 않다. 장비가 고장 나도 고칠 생각조차 하지 않고 시간만 보내는 징병의 문화, 전문성의 실종이 주범이다. 기술 문명 시대에 똑똑하게 사고하고 행동하는 ...
  • 군 '헤엄귀순' 문책…22사단장 보직해임, 8군단장 서면경고 유료

    국방부는 지난달 16일 발생한 '헤엄 귀순' 사건과 관련해 해당 지역 경계 책임자인 육군 22사단장을 보직 해임하고, 상급부대장인 8군단장에게 서면 경고했다고 4일 밝혔다. 지난해 11월 같은 사단에서 '월책 귀순' 사건이 발생했을 때는 징계가 없었다. 또 사건 관련 부대 여단장과 전·현직 대대장, 동해 합동작전지원소장(해군) 등도 징계위원회에 회부할 방침이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