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헐값매각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검찰, 정의연 2차 압수수색…민주 "사실관계 확인부터"

    검찰, 정의연 2차 압수수색…민주 "사실관계 확인부터"

    ... 주장과 그 이후 언론 보도를 통해 불거진 의혹은 크게 두 가지입니다. 하나는 민주당 윤미향 당선인이 기부금과 후원금을 사적인 용도로 사용했느냐이고요. 또 하나는 안성 쉼터를 비싸게 사 헐값매각해 정의연에 손해를 끼쳤느냐입니다. 이번 강제수사에 대해 정의연은 유감을 표명했는데요. 현재 외부 회계 검증이 진행 중인데, 그 와중에 압수수색을 이렇게 전격적으로 진행할 필요가 있었냐는 ...
  • 검찰, 정의연 압수수색 12시간 만에 종료…수사 쟁점은?

    검찰, 정의연 압수수색 12시간 만에 종료…수사 쟁점은?

    ... 지난달에 팔았을 때는 4억 2000만 원에 팔았어요. 그래서 정의연 등에 손해를 끼쳤다고 한다면 윤미향 당선인 업무상 배임 혐의가 적용될 수 있는 겁니까? 정의연, 쉼터 '고가 매입·헐값 매각' 논란 [김광삼/ 변호사: 지금 언론에서 업무상 배임이 되지 않느냐 그런 내용이 많이 나오고 있는데 그건 제가 볼 때는 쉽지 않을 거라고 봐요. 일단 그 당시에 여러 가지 관련된 ...
  • 검찰, '회계 부정 의혹' 정의연 4시간째 압수수색…“자정 넘길 듯”

    검찰, '회계 부정 의혹' 정의연 4시간째 압수수색…“자정 넘길 듯”

    ... 고발 건은 10건 이상이다. 특히 법세련은 “윤 당선인이 경기도 안성 쉼터를 고가에 사들인 뒤 헐값에 되팔아 단체에 손해를 끼쳤다”며 업무상 배임 혐의로 고발했다. 정의연은 지난 2012년 이 쉼터를 7억5000만원에 매입한 후 지난달 4억 2000만원에 매각했다. 앞서 정의연은 지난 12일 기자회견을 열고 “전문성 부족으로 일부 오류가 있었다”면서도 “기부금을 ...
  • 윤미향 의혹…박수현 "선 넘었다는 당내 의견" 김영우 "피해자 중심주의로 가야"

    윤미향 의혹…박수현 "선 넘었다는 당내 의견" 김영우 "피해자 중심주의로 가야"

    ... "심심한 사과…사퇴는 안 해" · 윤미향 비판은 친일이라던 여권도 '당혹' · 윤미향 부친, 3년간 7850만원 받고 건물 관리 · '위안부 쉼터' 고가 매입·헐값 매각 논란 (* 자세한 내용은 영상을 통해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JTBC 핫클릭 정의연, 관리인 논란 사과…"쉼터, 좋은 자재 사용" [세로보다] '위안부 피해 사실'은 변한 게 없다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안성 쉼터 7억5000만원, 7개월뒤 1㎞ 옆 집은 2억에 팔렸다

    안성 쉼터 7억5000만원, 7개월뒤 1㎞ 옆 집은 2억에 팔렸다 유료

    ... 것으로 나타났다. 정대협은 이 집을 7억5000만원에 사서 4억2000만원에 팔았는데, 핵심은 헐값 매각이 아니라 고가 매입이다. 정의연의 해명을 반영해 총건축비를 산정해 봐도 4억5000만원 ...민, 각별한 그들끼리 사고팔고 중개 4년간 안 팔리던 쉼터, 이용수 할머니 회견 다음날 매각 하지만 국토교통부 실거래가 공개 시스템을 확인한 결과 2013년 안성시 금광면에서 이뤄진 ...
  • 안성 쉼터 7억5000만원, 7개월뒤 1㎞ 옆 집은 2억에 팔렸다

    안성 쉼터 7억5000만원, 7개월뒤 1㎞ 옆 집은 2억에 팔렸다 유료

    ... 것으로 나타났다. 정대협은 이 집을 7억5000만원에 사서 4억2000만원에 팔았는데, 핵심은 헐값 매각이 아니라 고가 매입이다. 정의연의 해명을 반영해 총건축비를 산정해 봐도 4억5000만원 ...민, 각별한 그들끼리 사고팔고 중개 4년간 안 팔리던 쉼터, 이용수 할머니 회견 다음날 매각 하지만 국토교통부 실거래가 공개 시스템을 확인한 결과 2013년 안성시 금광면에서 이뤄진 ...
  • “2억짜리가 1040만원에 낙찰”…폐업 늘며 헐값 상가 속출

    “2억짜리가 1040만원에 낙찰”…폐업 늘며 헐값 상가 속출 유료

    신종 코로나 여파와 경기 침체가 맞물리면서 동대문 쇼핑몰 점포들이 경매 시장에 헐값에 팔리고 있다. 10차례 유찰 끝에 감정가의 5~6%에 낙찰된 곳도 있다. 연합뉴스. 최근 경영난을 ... 경매시장. 그래픽=김경진 기자 capkim@joongang.co.kr 이달 전국 상가의 매각가율(감정가 대비 낙찰가 비율)은 56%로 지난해 4월 이후 최저 수준이다. 지난해 7월 74%에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