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헌법재판소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비폭력 신념' 따른 예비군 불참, 대법 “진정한 양심 땐 인정” 유료

    ... 예비군 훈련에 응하지 않았고, 이로 인한 수사·재판 및 형벌의 위험, 안정된 직장을 얻기 어려워 입게 되는 피해를 감수했다”며 무죄 판결했고, 대법원도 이날 원심 판단을 수용했다. 앞서 헌법재판소는 2018년 양심적 병역거부자용 대체복무제도가 없는 병역법에 대해 헌법 불합치 결정을 내렸다. 대법원 전원합의체도 같은 해 양심적 병역거부를 인정한 첫 판례를 내놓았다. 하지만 여기에 기초한 ...
  • 사실을 말해도 명예훼손 땐 처벌…헌재 5대4로 합헌 유료

    헌법재판소가 사실을 표현해도 명예훼손죄로 처벌할 수 있도록 규정한 법 조항에 대해 합헌 결정을 내렸다. 헌재는 25일 A씨가 사실 적시 명예훼손 죄(형법 제307조1항)와 관련해 제기한 헌법소원 사건에서 재판관 5대4의 의견으로 합헌 결정했다. A씨는 앞서 2017년 8월 SNS를 통해 동물병원의 부당진료를 호소하려다 해당 조항을 알게 된 뒤 “표현의 자유 침해”라며 ...
  • 김진욱 공수처장 수사, 돌고 돌아 서울경찰청서 맡는다

    김진욱 공수처장 수사, 돌고 돌아 서울경찰청서 맡는다 유료

    ... “이에 따라 사건을 서울청에 이첩했다”고 말했다. 앞서 시민단체인 투기자본감시센터는 김 처장을 부정청탁 및 금품수수 금지법(김영란법) 위반 혐의로 검찰에 고발했다. 김 처장이 2017년 헌법재판소 재직 시절 바이오업체 관계자의 추천을 받고 해당 업체 주식을 제3자 배정 유상증자 방식으로 매입했다는 게 이유였다. 이 단체는 김 처장이 이를 통해 476만원의 차익을 얻었다고 주장하면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