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허위공사 의혹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임동호 "임종석·김경수·한병도와 총영사 자리 얘기했다"

    임동호 "임종석·김경수·한병도와 총영사 자리 얘기했다" 유료

    ... 청와대와 자리와 관련해 이야기한 게 있다”고 말했다. 대가성은 부인하면서도 사실 관계에서는 의혹의 여지를 남겼다. 이날 서울에서 내려온 서울중앙지검 공공수사2부(김태은 부장검사) 검사들로부터 ... 내에서 경쟁했던 다른 후보들이 공식 선거 기간 전부터 불출마 대가로 주요 직책을 제시받았다는 의혹이 제기됐다. 일본 오사카·고베 총영사와 울산항만공사 사장, 한국동서발전(울산시에 위치한 한국전력공사 ...
  • 조국 모친·부인·제수 얽힌 명의신탁…검찰 “재산 지키기에 일가족 관여” 유료

    ... 문제를 조 전 장관이 알았을 것이라 보고 있다. 조 전 장관의 동생 조모(52)씨는 웅동학원 허위소송 혐의(배임)로 구속기소됐다. 20일 법무부가 국회에 제출한 조씨의 공소장 등에 따르면 조씨 ... 조씨의 전 부인 조모씨로 바뀌었다. 이 아파트를 두고 조 전 장관의 인사검증 과정에서 명의신탁 의혹이 불거졌다. 검찰은 명의신탁 의혹에 대해서도 수사를 진행해 아파트 실소유주가 조 전 장관의 ...
  • 채용 뒷돈 전달한 2명 구속, 받은 조국 동생은 풀려났다

    채용 뒷돈 전달한 2명 구속, 받은 조국 동생은 풀려났다 유료

    ... 영장을 기각했다. 검찰은 “납득할 수 없다”며 “재청구를 검토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조씨는 공사대금 채권을 두고 웅동학원과 허위소송을 벌여 법인에 손해를 끼친 혐의와 교사 채용 대가로 지원자들에게서 ... 검사에 임용돼 2009년까지 검사 생활을 하다 그해 판사로 직을 옮겼다. 그는 사법행정권 남용 의혹 수사가 한창 진행 중이던 지난해 8월 영장전담 재판부로 자리를 옮겼다. 특히 올 1월 양승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