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허문회 감독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38세 최고령 선발 투수가 생존하는 법. 5.8%의 너클볼

    38세 최고령 선발 투수가 생존하는 법. 5.8%의 너클볼 유료

    3월 22일 시범경기 선발로 나온 노경은이 역투하고 있다. 롯데 제공 롯데의 개막 로테이션에 노경은(37)의 이름은 없다. 허문회 롯데 감독은 치열한 토종 선발 투수 경쟁에서 박세웅과 이승헌, 김진욱을 낙점했다. "노경은과 김진욱을 5선발 후보로 놓고 고민했는데, 시범경기 때 김진욱의 구위가 더 좋았다"라고 선택 배경을 밝혔다. 다만 이승헌과 김진욱 등 신예 ...
  • 추신수 너무 의식했나? 최정·최주환 멀티포…SSG 첫승 쓱 배송

    추신수 너무 의식했나? 최정·최주환 멀티포…SSG 첫승 쓱 배송 유료

    ... SSG랜더스필드에서 열렸다. SSG가 5-3으로 승리했다. 경기종료후 첫승 꽃다발을 받은 김원형 감독이 엄지척하고있다. 인천=정시종 기자 SSG는 5-2, 3점 차 앞선 9회 초 마무리 김상수가 ... 제구력을 보여줬다. 포심 패스트볼의 최고 구속은 시속 147㎞까지 찍혔다. 멘털도 좋았다. 허문회 롯데 감독이 3회 초 "르위키가 특정 부분을 만지는 동작이 반복되고 있다"며 어필했지만, 개의치 ...
  • [개막특집]2021년 KBO리그 10개 구단 SWOT 분석

    [개막특집]2021년 KBO리그 10개 구단 SWOT 분석 유료

    ... 최하위 한화가 20년 만에 1위(6승1패)에 오르며 돌풍을 일으켰다. 카를로스 수베로 신임 감독 체제를 향한 기대감이 커졌다. 9위 SSG는 자유계약선수(FA) 내야수 최주환과 메이저리그(MLB)에서 ... 안방마님 O: '대형 신인' 김진욱과 나승엽의 등장. 두각 나타내는 백업 야수진 T: 허문회 감독과 프런트의 불편한 동거. 지난해 1점 차 승부 승률 0.382 꼴찌(13승 21패)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