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항모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채인택의 글로벌줌업] '도광양회' 몸 낮추던 중국 외교, 왜 늑대처럼 사나워졌나

    [채인택의 글로벌줌업] '도광양회' 몸 낮추던 중국 외교, 왜 늑대처럼 사나워졌나 유료

    ... 산호초 등을 편입했다. 중국은 코로나19 사태가 진정되면 베트남·필리핀·말레이시아·인도네시아 등 남중국해에서 영유권 분쟁을 벌여온 동남아 국가들과 충돌할 수밖에 없다. 중국은 2호 항모인 산둥(山東)함의 취역식을 지난해 12월 17일 남중국해 입구인 하이난 성 싼야(三亞)에서 시 주석이 참가한 가운데 열었다. 2016년 7월 12일 헤이그 국제상설중재재판소가 '중국의 ...
  • [김민석의 Mr. 밀리터리] 치고 받는 트럼프·시진핑, 난감한 한국 처지

    [김민석의 Mr. 밀리터리] 치고 받는 트럼프·시진핑, 난감한 한국 처지 유료

    ... 중국의 적대적 M&A를 경계하는 조치를 발동하기도 했다. 이뿐만이 아니다. 중국은 미 항공모함이 승조원의 코로나 감염으로 동·남중국해를 비우자 중국은 곧바로 군사력을 과시했다. 지난 4월 항모 랴오닝함 등을 대만 인근으로 보내고, H-6 폭격기 등으로 남중국해에서 훈련했다. 중국은 집요하다. 트럼프 대통령의 비난에도 중국은 맞짱 뜨기보다 외연 확대에 나섰다. 코로나 방역 외교다. ...
  • [예영준의 직격인터뷰] “김정은 유고 땐 한·미동맹으로 국제전 비화 막아야”

    [예영준의 직격인터뷰] “김정은 유고 땐 한·미동맹으로 국제전 비화 막아야” 유료

    ... 집단이다. 그들의 교범에 '여우처럼 교활해야 싸워 이길 수 있다'는 표현이 나올 정도다. 도발해서 얻는 이익보다 잃을 손실이 더 크거나 치명적이라면 절대로 도발하지 않는다. B1B 폭격기나 항모전단 등 미국의 전략자산이 한반도에 전개돼 있는 동안에는 북한이 꼼짝하지 않는 것을 보면 알 수 있다. 한·미동맹은 이런 대비 태세를 갖추는 데 가장 기본적 조건이고 핵심축이다.” 급변사태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