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함박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포토]비니-전원주-윤라영-크리샤 츄, '함박웃음'

    [포토]비니-전원주-윤라영-크리샤 츄, '함박웃음'

    가수 비니, 크리샤 츄와 배우 전원주, 윤라영이 15일 오후 서울 강남구 청담동 일지아트홀에서 열린 웹드라마 '귀신과 산다'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웹드라마 '귀신과 산다'는 어느날 구여은이 운영하는 카페에 나타난 귀신가족과 조우하면서 벌어지는 코믹 에피소드를 담은 이야기를 그린다. 2월 6일 첫 방송된다. 박세완 기자 park.se...
  • [피플IS] 마동석·이병헌 이어 '이성민 vs 이성민'

    [피플IS] 마동석·이병헌 이어 '이성민 vs 이성민'

    ... 지난 2018년 여름시즌에도 한 주 차로 개봉했던 '공작(윤종빈 감독)', '목격자(조규장 감독)'를 통해 '이성민 vs 이성민'을 이미 치러낸 바 있다. 두 작품 모두 손익분기점을 넘기며 함박미소를 짓기도 했다. 특히 '공작'에서 엘리트 북경 주재 대외경제위 처장이자 북한 외화벌이 총책임자 리명운 역할을 맡아 열연한 이성민은 백상예술대상을 비롯한 주요 시상식 남우주연상을 휩쓸며 ...
  • 조금은 서툴고 또 설레는 우리들의 이야기 '안녕 드라큘라'

    조금은 서툴고 또 설레는 우리들의 이야기 '안녕 드라큘라'

    ... 좇아왔지만 현실 앞에 고민하는 인디밴드 보컬 서연, 눈칫밥으로 단련된 유라와 그에게 나타난 금수저 친구 지형까지. 예사롭지 않은 인물들의 사연이 옴니버스 형식으로 흥미진진하게 그려진다. 함박눈 속에서 서로에게 옷을 덮어주는 안나, 미영, 서연 그리고 유라의 따스한 분위기처럼, 조금 서툴기도 하지만 '그럼에도 괜찮은' 우리들의 이야기는 따뜻한 공감을 자아낼 전망이다. ...
  • '해투4' 소유진 "백종원 연예대상 청하 짤, 나도 집에서 놀려"

    '해투4' 소유진 "백종원 연예대상 청하 짤, 나도 집에서 놀려"

    ... 소유진이 들려주는 시상식 당일 아빠의 턱시도 차림을 본 3남매의 반응과, 백종원 수상 당시 생생한 집안 풍경 이야기가 큰 웃음을 자아냈다는 후문이다. 특히 가수 청하의 축하무대를 보며 함박웃음을 짓는 백종원의 짤이 그날 시상식의 레전드로 남은 것에 대해서는 "나도 집에서 놀린다"고 말하며 시범을 보여줘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이어 백종원의 요리 DNA를 그대로 물려받은 ...

이미지

조인스

| 지면서비스
  • [피플IS] 마동석·이병헌 이어 '이성민 vs 이성민'

    [피플IS] 마동석·이병헌 이어 '이성민 vs 이성민' 유료

    ... 지난 2018년 여름시즌에도 한 주 차로 개봉했던 '공작(윤종빈 감독)', '목격자(조규장 감독)'를 통해 '이성민 vs 이성민'을 이미 치러낸 바 있다. 두 작품 모두 손익분기점을 넘기며 함박미소를 짓기도 했다. 특히 '공작'에서 엘리트 북경 주재 대외경제위 처장이자 북한 외화벌이 총책임자 리명운 역할을 맡아 열연한 이성민은 백상예술대상을 비롯한 주요 시상식 남우주연상을 휩쓸며 ...
  • 물 위에 산, 산 위에 사람

    물 위에 산, 산 위에 사람 유료

    ... 나는 모습이 마치 바람을 타고 살랑거리는 단풍잎 같다. 새해 첫날 충북 단양 두산활공장을 찾은 항공레포츠 동호회 날개클럽 회원들의 신년비행 모습이다. 매년 신년비행에 참여한다는 패러글라이딩 경력 11년 차 김채은 씨는 “올해는 좋은 일이 많이 생길 것 같다”며 함박웃음을 지었다. 김경빈 선임기자 kgboy@joongang.co.kr, [촬영협조=날개클럽]
  • 물 위에 산, 산 위에 사람

    물 위에 산, 산 위에 사람 유료

    ... 나는 모습이 마치 바람을 타고 살랑거리는 단풍잎 같다. 새해 첫날 충북 단양 두산활공장을 찾은 항공레포츠 동호회 날개클럽 회원들의 신년비행 모습이다. 매년 신년비행에 참여한다는 패러글라이딩 경력 11년 차 김채은 씨는 “올해는 좋은 일이 많이 생길 것 같다”며 함박웃음을 지었다. 김경빈 선임기자 kgboy@joongang.co.kr, [촬영협조=날개클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