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할머니횟집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한우에 키조개·표고 '장흥 삼합' 한입…입 안 가득 봄이 번진다

    한우에 키조개·표고 '장흥 삼합' 한입…입 안 가득 봄이 번진다 유료

    ... 물러서 맛이 덜하다. 갑오징어는 다혈질이다. 잘못 건드렸다간 먹물에 쏘이기에 십상이다. 횟집의 베테랑들은 수조에서 꺼내기가 무섭게 먹통, 눈알, 입부터 제거한다. 갑오징어 본연의 맛을 ... 촌사람이라 된장을 풀어야 먹어부러.” 40년 동안 졸복을 다룬 '성화식당'의 임평심(73) 할머니도 집된장 풀고 미나리를 올린 쫄복탕(2만원)을 냈다. 구수한 국물 덕에 금세 밥 한 공기를 ...
  • 낡은 공장 카페는 내비 맛집 2위, 한정식 뺨치는 밴댕이 한 상

    낡은 공장 카페는 내비 맛집 2위, 한정식 뺨치는 밴댕이 한 상 유료

    ... 코스로 낸다. 밴댕이가 가장 많이 나는 선수포구(후포항)와 외포항 주변으로 밴댕이를 다루는 횟집이 널려 있다. 선수포구 앞에는 아예 '밴댕이마을'이라는 조형물이 들어서 있다. 외포항 인근의 ... 있다. 초입의 '대풍식당'은 1960년대 후반 문을 열었단다. 실향민 출신인 고(故) 송순녀 할머니의 뒤를 이어 아들 부부가 가게를 운영한다. 냉면(6000원)과 내장국밥(6000원)이 주메뉴다. ...
  • 낡은 공장 카페는 내비 맛집 2위, 한정식 뺨치는 밴댕이 한 상

    낡은 공장 카페는 내비 맛집 2위, 한정식 뺨치는 밴댕이 한 상 유료

    ... 코스로 낸다. 밴댕이가 가장 많이 나는 선수포구(후포항)와 외포항 주변으로 밴댕이를 다루는 횟집이 널려 있다. 선수포구 앞에는 아예 '밴댕이마을'이라는 조형물이 들어서 있다. 외포항 인근의 ... 있다. 초입의 '대풍식당'은 1960년대 후반 문을 열었단다. 실향민 출신인 고(故) 송순녀 할머니의 뒤를 이어 아들 부부가 가게를 운영한다. 냉면(6000원)과 내장국밥(6000원)이 주메뉴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