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한양도성길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노후차 골목길로 피해도…사대문 진입 10초 만에 딱 걸린다

    노후차 골목길로 피해도…사대문 진입 10초 만에 딱 걸린다 유료

    ... 한동준 서울시 교통정보과 주무관이 모니터를 가리키며 설명했다. 서울시가 이렇게 사대문으로 들어오는 도로에 물샐틈없는 감시망을 구축한 건 다음 달부터 배출가스 5등급 차량의 녹색교통지역(한양도성 내부) 진입을 상시 단속하기 때문이다. 적발되면 '지속가능 교통물류 발전법'에 따라 25만 원의 적지 않은 과태료를 물어야 한다. 미세먼지 문제 해결을 위해 서울시가 지금까지 내놓은 ...
  • “찻길 줄여 보행로 늘리겠다” 박원순표 광화문광장 재시동

    “찻 줄여 보행로 늘리겠다” 박원순표 광화문광장 재시동 유료

    ... 바 있다. 이날 토론회의 화두는 '보행 중심'이었다. 서울시는 대중교통을 확충하는 한편, 한양도성 녹색교통지역(주로 4대문 안 16.7㎢ 규모)에 대해서 '도로 다이어트'를 추진할 방침이다. ... 198만 대)보다 20%, 2030년까지 30% 감축하겠다는 목표를 제시했다. 토론에 나선 백인 대진대 도시공학과 교수는 “보행과 대중교통 중심이라는 원칙에 맞춰 과감하게 (한양도성 구역 ...
  • [취재일기] '시장의 광장' 아닌 '시민의 광장' 되려면

    [취재일기] '시장의 광장' 아닌 '시민의 광장' 되려면 유료

    ... 인상적이었다. 나중에 의사당 리모델링을 지휘한 건축가 노먼 포스터가 “(낙서를) 그대로 남겨두자”고 결정한 것이다. 이제 그 낙서는 역사 유산이자 관광 상품이다. 박원순 서울시장이 주도한 '한양도성' 유네스코 문화유산 등재 예비심사 때도 비슷한 에피소드가 있다. 서울시가 바윗돌 곳곳의 아이들 낙서를 지우려고 하자 심사위원들은 “그것도 역사”라며 만류했다고 한다. 서울시가 21일 '새로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