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한양대학교 대나무숲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제2회 외솔시조문학상 수상자에 민병도씨 선정

    제2회 외솔시조문학상 수상자에 민병도씨 선정

    ... 선정하고 있다. 수상작으로는 '겨울 대숲에서', '낙화', '삼월', '얼굴', '자객' 등 다섯 편의 시조다. 심사는 문학평론가로 활동하고 있는 방민호 서울대학교 국문과 교수와 유성호 한양대학교 국문과 교수가 맡았다. 심사위원들은 "품격과 한국어의 솜씨가 조화를 이룬 수작"이라고 평했다. 민 시인은 "외솔선생이 민족혼으로 이어온 시조의 눈부신 성과로 보면, 과분한 상이 아닐 수 없지만 ...
  • "더 이상 익명 제보 안 받겠다"…대학가 미투 위축되나

    "더 이상 익명 제보 안 받겠다"…대학가 미투 위축되나

    일부 대학 대나무숲 "사실 확인 어렵다" 공지 논란 "가장 파급력 있는 익명 창구" vs "마녀사냥 멈춰야" 소통 창구 제한되면 피해자들 고발 노력 위축 우려 "대학 당국 자체의 성범죄 ... '눈치 주기' 현상이 피해자들의 미투 고발 운동을 위축시킬 수 있다는 지적도 나온다. 최근 한양대학교 대나무숲은 공지 게시글을 통해 "더 이상의 미투 관련 제보는 업로드하지 않겠다"고 밝혔다. ...
  • 한양대 대나무숲 “익명의 '미투' 제보 필터링 할 것”

    한양대 대나무숲 “익명의 '미투' 제보 필터링 할 것”

    한양대 대나무숲 페이지가 더 이상 미투(Me Too) 운동 관련 익명의 제보를 올리지 않겠다고 해 논란이 되자 페이지 관리자는 “오해를 불러일으켰다”며 입장을 밝혔다. 한양대학교 대나무숲 ... 덧붙였다. 이에 많은 사람이 반발하자 “사실이 아닌 제보를 올렸을 때는 비록 그 게시글을 대나무숲 지기들이 작성하지 않았다 하더라도 책임을 져야 했고, 어떤 지기는 경찰 조사를 받기도 했으며 ...
  • 미투로 주목 '대나무 숲'…"익명 보장에 고발 상승 작용"

    미투로 주목 '대나무 '…"익명 보장에 고발 상승 작용"

    대학 중심 익명게시판 대나무숲 통해 '#미투' 이어져 특정 집단 이용하는 커뮤니티이지만 '익명성'에 용기 '방관자' 탈피해 처지 공감하며 추가 폭로로 이어져 "허위 신고·악성 댓글은 ... 대나무숲에는 지난 학기까지 박병수 영화예술학과 전 겸임교수에게 성추행을 당했다는 글이 올라왔다. 한양대학교와 명지대학교, 연세대학교, 중앙대학교, 성신여자대학교 등 다양한 학교의 대나무숲에는 교수와 ...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