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한국편의점주협의회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즉시 배송의 맛'…B마트·요마트가 선택받는 이유는

    '즉시 배송의 맛'…B마트·요마트가 선택받는 이유는 유료

    ... 요마트가 1인 가구의 선택을 받고 있다. 코로나19로 '집콕' 트렌드가 번지면서 배달앱을 로 사용하고 있는 1인 가구들이 '즉시 배송'이 장점인 배달앱의 마트 서비스를 목하고 있다. ... B마트와요마트의 급성장에 골목 마트들이 생존권을 위협받고 있다며 서비스 중단을 요구하고 나섰다. 한국편의점주협의회는지난달 말 “이들이 슈퍼마켓과 편의점, 중소형 마트 등에서 취급하는 식재료와 생활용품 등을 ...
  • 자영업자들 “이미 가족 같은 직원 내보내…내년 적게 올린다고 만회될까” 유료

    ... 명동 대로변에서 몇 걸음만 옮기면 나오는 골목 상권에선 1층 매장 대부분이 폐업 상태였다. 편의점 업계는 강하게 반발했다. 한국편의점주협의회(이하 협의회)에 따르면 이번 최저임금 인상으로 편의점 ... 지급해야 한다. 편의점에서 '쪼개기' 근무가 성행하는 이유다. 알바생이 월·화요일엔 '가' 편의점에서, 수·목요일엔 '나' 편의점에서 일하는 식이다. 협의회는 “휴수당을 포함할 경우 (1.5% ...
  • 편의점주들 “최저임금 깎고, 같이 살자”

    편의점주들 “최저임금 깎고, 같이 살자” 유료

    ... 가맹점주들이 2일 서울 여의도 중소기업중앙회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내년도 최저임금을 삭감해야 한다고 장했다. 국내 4개 편의점 브랜드 점주들이 모인 한국편의점주협의회는 “점주가 당 통상 70~80시간 ... 가족까지 동원해 100시간 넘게 근무해도 평균 월 순익은 100만원에도 미치지 못한다”고 장했다. 대구에서 편의점을 운영하는 최종열 CU 가맹점주협의회장은 “가맹점주는 최저임금이라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