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한국인 주모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전주 막걸리골목, 초막골막걸리 등 다양한 맛집 모여 관광명소 이뤄

    전주 막걸리골목, 초막골막걸리 등 다양한 맛집 모여 관광명소 이뤄

    ... 긴이치로가 저술한 에 나오는 구절이다. 한국 전통주 중에서도 가장 오랜 역사를 자랑하는 탁주는 한국인들이 천 년 넘게 즐겨온 술이다. 고두밥과 밀누룩에 물을 섞어 발효시킨 후 양조된 술덧을 거칠게 ... 안주만 못하다)'에 해당한다. 천하에 알려진 소문난 명주라 하더라도 전주의 여염집이나 주모들이 내놓는 안주맛을 따르지 못한다는 말이다. 이곳에선 어떤 안주를 시켜야하나, 라는 고민은 ...
  • [채인택의 글로벌 줌업]내전 중인 리비아에 66만 아프리카 이주민이 몰려왔다

    [채인택의 글로벌 줌업]내전 중인 리비아에 66만 아프리카 이주민이 몰려왔다

    2017년 7월 6일 리비아 남서부 자발 하사우나에서 무장 괴한에 납치됐던 한국인 기술자 주모(62)씨가 지난달 16일 피랍 315일 만에 풀려나 귀국했다. 주씨는 리비아 대수로 관리청과 ... 넘나들며 인근 부르키나파소에서도 문제를 일으키고 있다. 최근 프랑스 특수부대가 구출한 프랑스인·한국인·미국인도 이들에 의해 납치됐다. 니제르 남쪽 나이지리아에선 2009년 북서부 지역에서 샤리아(이슬람법)의 ...
  • '리비아 피랍 석방' 주씨 딸, 文대통령에게 편지 "아직도 꿈 같다"

    '리비아 피랍 석방' 주씨 딸, 文대통령에게 편지 "아직도 꿈 같다"

    문재인 대통령이 지난 28일 받은 지난해 7월 리비아 무장세력에 납치됐다가 315일 만에 풀려난 한국인 주 모 씨의 딸이 보내온 감사편지. [청와대 제공] 지난해 7월 리비아 무장세력에 납치됐다가 315일 만에 풀려난 한국인 주모씨(62)의 딸이 문재인 대통령에게 보낸 감사 편지가 29일 공개됐다. 문 대통령은 이날 "아버지의 무사 귀환을 위해 수고해주신 ...
  • 악몽 315일…'리비아 피랍' 한국인 귀국, "남은 교민도 떠나길"

    악몽 315일…'리비아 피랍' 한국인 귀국, "남은 교민도 떠나길"

    ... 오늘(18일) 드디어 한국으로 돌아왔습니다. "가족에 대한 그리움이 가장 힘들었다"며 "리비아에 남아 있는 한국인들도 이제 나오는 것이 좋겠다"고 말했습니다. 박유미 기자입니다. [기자] 62살의 주모 씨는 피곤한 기색이 역력했지만, 표정은 밝았습니다. [주모 씨 : 대한민국 정부와 함께 고생했던 아랍에미리트 정부와 관계 기관에게 너무 고맙고.] 납치돼 있던 315일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채인택의 글로벌 줌업]내전 중인 리비아에 66만 아프리카 이주민이 몰려왔다

    [채인택의 글로벌 줌업]내전 중인 리비아에 66만 아프리카 이주민이 몰려왔다 유료

    2017년 7월 6일 리비아 남서부 자발 하사우나에서 무장 괴한에 납치됐던 한국인 기술자 주모(62)씨가 지난달 16일 피랍 315일 만에 풀려나 귀국했다. 주씨는 리비아 대수로 관리청과 ... 넘나들며 인근 부르키나파소에서도 문제를 일으키고 있다. 최근 프랑스 특수부대가 구출한 프랑스인·한국인·미국인도 이들에 의해 납치됐다. 니제르 남쪽 나이지리아에선 2009년 북서부 지역에서 샤리아(이슬람법)의 ...
  • [브리핑] 리비아 피랍 한국인 315일 만에 석방 유료

    지난해 7월 6일 리비아 남서부 자발 하사우나에서 무장 괴한 10여 명에게 납치됐던 주모(62)씨가 지난 16일 피랍 315일 만에 무사히 석방됐다고 정의용 청와대 국가안보실장이 17일 밝혔다. 주씨는 아랍에미리트(UAE) 아부다비에 머물고 있으며 18일 귀국할 예정이다. 정 실장은 브리핑에서 “특히 주씨 석방에 결정적 역할을 한 UAE 정부와 모하메드 왕세제에게 ...
  • [브리핑] 리비아 피랍 한국인 315일 만에 석방 유료

    지난해 7월 6일 리비아 남서부 자발 하사우나에서 무장 괴한 10여 명에게 납치됐던 주모(62)씨가 지난 16일 피랍 315일 만에 무사히 석방됐다고 정의용 청와대 국가안보실장이 17일 밝혔다. 주씨는 아랍에미리트(UAE) 아부다비에 머물고 있으며 18일 귀국할 예정이다. 정 실장은 브리핑에서 “특히 주씨 석방에 결정적 역할을 한 UAE 정부와 모하메드 왕세제에게 ...